ⓒ PION Basia Kuligowska, Przemysław Nieciecki


Right in the heart of Warsaw, on more than 260 of a split level layout, the Opasly Tom restaurant serves contemporary Polish cuisine in the suite of connecting rooms varying in scale. There is also a bar with reading room, a wine cellar and a semi-open fine dining kitchen. The greatest design challenge for the project was the non-standard split level functional layout consisted of series of spaces of various sizes and highs. So it was crucial to propose a solution that would connect all the rooms and integrate the design into a coordinated, distinctive whole offering an unique aesthetic experience. The colours, omnipresent on the folds of the velvet upholstered corrugated steel cladding of the interior walls, define and distinguish the various dining rooms. It also provides excellent acoustics as well as dramatic backdrop to the restaurant bespoke designed furniture, fit-out and surface finishes made of refined poplar burl, geometric terazzo, oak wood and rough, unpolished marble. 


ⓒ PION Basia Kuligowska, Przemysław Nieciecki


In addition to the distinctive colour scheme, materials textures and the wavy velvet walls, the design benefits from its original lighting system. It features a series of bespoke designed lamps created of Polish handmade glass lamp shades in various shapes and configurations so the pendants and sconces match the scale and function of each restaurant room. The split level functional layout of the restaurant makes the upper floor with its large windows a perfect venue for formal gatherings and special celebrations whilst the lower level offers a more private atmosphere to enjoy relaxed and casual meetings. The upper floor houses a spacious grand hall with a view over the Warsaw’s picturesque old houses reflected in the high mirrors. Its spectacular lighting and the terrazzo floor with a geometric pattern add to the overall experience. The visual identification takes the form of design pattern to be found on the menu or table napkins detail. There is also the hand-made tiny orange stoneware plate with a centrally placed letter “o”.


ⓒ PION Basia Kuligowska, Przemysław Nieciecki


OPASLY TOM RESTAURANT

바르샤바의 중심에 있는 오파슬리 톰 레스토랑은 단차가 있는 260 이상의 대지에 있으며, 현대적인 폴란드 음식을 제공한다. 독서 공간, 와인 저장소 그리고 반 개방형 고급 주방과 함께 바도 있다. 이 프로젝트에서 가장 큰 과제는 다양한 크기와 높이를 가진 일련의 공간들로 이뤄진 비표준 단차의 기능적 배치다. 모든 방을 서로 연결하고 독특한 미학적 경험을 제공하면서 조직화되고 뚜렷한 전체를 위한 디자인으로 통합하는 해결책을 제시하는 것이 매우 중요했다. 


ⓒ PION Basia Kuligowska, Przemysław Nieciecki


벨벳 천을 씌운 물결 모양의 철제 벽의 색은 다양한 다이닝 룸을 규정하고 구분한다. 또한 훌륭한 음향 시설과 주문 제작한 가구, 세련된 포플러 나무, 기하학적 테라조, 오크나무, 거칠고 무광의 대리석으로 이뤄진 표면 마감으로 극적인 배경을 연출하였다. 특유의 색채 계획에 덧붙여 재료의 질감과 물결 모양의 벨벳 벽과 디자인은 조명 시스템으로 더 부각된다. 주문제작으로 만들어진 폴란드 수공예 유리 램프는 다양한 모양과 형태로 음영을 만들어내는 것이 특징이다. 그래서 펜던트와 보루는 각 레스토랑 방의 크기와 기능에 맞추었다. 


ⓒ PION Basia Kuligowska, Przemysław Nieciecki


단 차이를 활용한 기능적 배치는 아래 층에 편안한 만남을 가질 수 있는 사적인 분위기를 제공하고, 커다란 창문이 있는 위층을 공식적인 모임과 특별한 기념을 위한 완벽한 공간으로 만든다. 위층에는 바르샤바의 그림 같은 오래된 주택을 볼 수 있는 넓고 웅장한 홀이 있다. 화려한 조명과 기하학적 패턴을 지닌 테라조 바닥은 전반적 경험을 더한다. 시각적 식별로 메뉴, 혹은 테이블 냅킨의 디테일에서 디자인 패턴 형태를 볼 수 있으며, 가운데 문자“ o”가 새겨진 작은 수공예 오렌지 색의 접시도 있다.



PLAN


Design BUCK.STUDIO 

Location Wierzbowa 9, Warsaw, Poland 

Area 260 

Furniture design Sideboards, Banquette Seating, Tables 

Lighting design ‘Sopel’ pendants, Sconces 

Materials Poplar burl, Corrugated steel, Velvet, Terrazzo, Marble 

Completion 2018 

photographer PION Basia Kuligowska, Przemysław Nieciecki




해당 프로젝트는 BOB 2019년 8월호(Vol. 181)에 게재 되었습니다.

The project was published in the August, 2019 issue of the BOB magazine(Vol. 181).











'Interior Project > Cafe&Restaurant' 카테고리의 다른 글

Blufish Cafe Yingke  (0) 2020.02.06
Blufish Restaurant  (0) 2020.02.05
OPASLY TOM RESTAURANT  (0) 2019.12.30
L28 CULINARY PLATFORM  (0) 2019.12.27
SHUNFENGLOU SEAFOOD RESTAURANT  (0) 2019.12.26
IN BETWEEN : GREEN HOUSE  (0) 2019.12.24


마실와이드 | 등록번호 : 서울, 아03630 | 등록일자 : 2015년 03월 11일 | 마실와이드 | 발행ㆍ편집인 : 김명규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소정 | 발행소 : 서울시 마포구 독막로2길 12 2층 | 발행일자 : 매일



MasilWIDE News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