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Takeshi Noguchi


Telescopic Space The repetition of the narrow space amplifies the experience as if the scenery in front of you is approaching. What in architecture that most effectively hows the panorama of nature in front of you? Even if there is a beautiful view in front of your eyes, a house needs a physical environment (wall) that separates the  nterior and exterior. In Korea, a wall acts as a boundary during the severely cold weather in winter. 


© Takeshi Noguchi


However, a boundary (wall) is not intended to cut, but to be used as a device that effectively shows nature by extending outward. “Telescopic space” is the result of this perspectives. In Korea and Japan, in general a room is defined by straight lines. However, Han’s Villa used two curves instead of straight lines. The narrow curves meet symmetrically, connect to points, and continue. 


© Takeshi Noguchi


These narrow, curved spaces not only meet and continue with each other, but also provide a space experience in which a person seems to be drawn into the next space by moving between curved surfaces. You can feel a sense of approaching nature which is getting out of the space. “Telescopic space” amplifies and repeats this space experience. The entire composition was designed as two curved surfaces from the entrance of the site that welcome you. 


© Takeshi Noguchi


Tensions are caused by curved surfaces of different  eights and lead naturally inside the house. In the interior, the height of the wall is gradually changed through the void space and the staircase, and the composition is situated so that the cool curved surface can be felt from the outside.


© Takeshi Noguchi


HAN’S VILLA

망원경적 공간체 잘록한 공간의 반복에 의해 눈 앞의 풍경이 더욱 다가오는 듯한 체험을 증폭시킨다. 눈 앞에 있는 자연의 파노라마를 더욱 효과적으로 보여주는 건축이란 어떤 것일까? 눈 앞에 아름다운 자연이 있어도 집은 내외를 구분하는 물리적인 환경(벽)이 필요하다. 한국의 겨울은 혹독한 추위로 인해 벽이라는 경계를 가지고 있다. 하지만 경계(벽)를 단절하는 장치가 아니라 바깥으로 확장하며 자연을 효과적으로 보여주는 장치로 이용하고자 했다. ‘망원경적 공간체’는 이 고민의 결과다.


© Takeshi Noguchi


 한국과 일본은 일반적인 방이 직선으로 구분된다. 하지만 순순재에서는 직선을 대신해 두 개의 곡선을 사용했다. 잘록한 곡선은 대칭되면서 점으로 만나고 이어지게 된다. 이 잘록한 곡선의 공간은 단순히 공간끼리 만나서 이어지는 것뿐만 아니라, 곡면과 곡면의 사이를 나아가며 다음 공간으로 빨려 들어가는 듯한 공간 체험을 선사한다. 공간을 빠져나가면서 서서히 보여지는 자연에 가까워지는 느낌을 받을 수 있다. ‘망원경적 공간체’는 이런 공간 체험을 증폭하고 반복시키는 장치라고 할 수 있다. 


© Takeshi Noguchi


전체 구성은 대지의 입구에서부터 두 개의 곡면이 마중을 나오는 듯이 디자인했다. 다른 높이의 곡면에 의해 긴장감을 갖게 하고, 주택 내부로 자연스럽게 인도한다. 내부에서는 보이드 공간과 계단을 통해 벽의 높이가 서서히 변화하는 것을 느끼게 하고, 시원한 느낌의 곡면들을 외부에서도 느낄 수 있도록 구성에 배려했다.


SITE PLANSECTION


PLAN



Architects SMA Korea + CTA

Location Dongmyeong-myeon, Chilgok-gun, Gyeongsangbuk-do, Republic of Korea 

Program House 

Site area 826.00㎡  

Building area 148.15㎡ 

Gross floor area 174.88㎡ 

Building scope 2F Height 5.2m 

Building to land ratio 17.94% 

Floor area ratio 21.17% 

Design period 2016. 11 - 2018. 1 

Construction period 2018. 2 - 2019. 3 

Structure RC 

Project architect Shinsaku Munemoto (Ritsumeikan University, SMA) + SMA Korea + CTA 

Structural engineer Prime Structure 

Mechanical engineer Bon Engineering 

Electrical engineer Handong Engineering 

Construction Seum Construction ltd 

Photographer Takeshi Noguchi




해당 프로젝트는 건축문화 2019년 10월호(Vol. 461)에 게재 되었습니다.

The project was published in the October, 2019 issue of the magazine(Vol. 461).




'Architecture Project > Single Family' 카테고리의 다른 글

HAWSUMOK VILLAGE-16  (0) 2020.01.15
GWANJEODONG YEHAUS  (0) 2020.01.09
HAN’S VILLA  (0) 2019.12.13
CASA A  (0) 2019.11.19
MANO  (0) 2019.11.12
LIPTON THAYER BRICK HOUSE  (0) 2019.10.10


마실와이드 | 등록번호 : 서울, 아03630 | 등록일자 : 2015년 03월 11일 | 마실와이드 | 발행ㆍ편집인 : 김명규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소정 | 발행소 : 서울시 마포구 독막로2길 12 2층 | 발행일자 : 매일



MasilWIDE News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