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Miguel de Guzmán + Rocío Romero


At only 150 meters of our site, within two minutes of small pleasant and shadowed streets, we find the recently repaired Casa Vicens, a UNESCO world heritage designed by Antoni Gaudi.


ⓒ Miguel de Guzmán + Rocío Romero


This coworking has been inspired by the Gràcia neighborhood: its rural preexistence, modernist architecture, and Casa Vicens. One of the most evident footprints linked to this inspiration are the traces of ceramic scattered throughout the façade and the interiors. Our team of architects have done an exhaustive research to acquire ecological ceramic of easy maintenance but at the same time of great artisanal quality. Pieces of natural aspect have been collected, many times in clay-colored tones that resemble their raw origins. As well, semi-vitrified protections have been applied, making resemblance to the artisan workforce and ceramics fabricated when Gràcia was annexed to Barcelona.


ⓒ Miguel de Guzmán + Rocío Romero


Natural inspiration in our interior spaces is another aspect that links our coworking to the local modernist tradition. Illumination, electrical cables, railing, wall finishes, and way-finding techniques are inspired by the geometry, color, and material logic of trees. Visitors entering the facility will slowly discover all hidden trees throughout the space, inviting others to come and explore as well. However, this connection to nature is not just limited to visual similarities: the overall design has kept high sustainability standards as one of its principal priorities. 


ⓒ Miguel de Guzmán + Rocío Romero


Many solar panels and passive ventilation techniques have been implemented, drastically lowering energetic requirements with the need of less local electricity and air-conditioning. The staircase, centered in plan, consists of a wide crystal skylight and a solar chiminea that guarantee natural form of air renovation without much noise-pollution, All these elements, alongside the building’s small scale, are destined to host a select community and establish close ties. They provide a unique interior atmosphere: relaxed, cozy, and naturalistic.


ⓒ Miguel de Guzmán + Rocío Romero


Clementina seems to be very far from the productive stress typical of other spots in Barcelona. The secret garden, oriented towards the south, is graced by a clementine tree, giving its name to the project: Clementina. With its richness, this spot completes the offer, ideal for those desiring a space with the conditions for passionate work, and moments of calm and decompression. It is deal for those convinced that understanding innovation requires a return to the roots of what we once were as a community and culture.


ⓒ Miguel de Guzmán + Rocío Romero


클레멘티나 

대지는 150m의 작고 쾌적하며 그늘진 거리에서 2분 이내에 안토니오 가우디가 설계한 유네스코 세계문화유산이자 최근에 보수된 까사 빈센스(Casa Vicens)를 발견할 수 있다.


ⓒ Miguel de Guzmán + Rocío Romero


이 공유 오피스는 그라시아의 시골 선재, 근대 건축과 까사 빈센스에서 영감을 얻었다. 영감과 관련된 분명한 청사진 중의 하나는 파사드와 인테리어를 통해 흩어진 세라믹의 흔적이다. 건축팀은 훌륭한 장인의 질을 갖고 있으면서도 쉽게 유지할 수 있는 생태적 세라믹을 얻기 위해 철저하게 연구해왔다. 자연의 조각들을 본연의 기원과 닮은 진흙 톤으로 여러 번 수집했다.


ⓒ Miguel de Guzmán + Rocío Romero


인테리어 공간에서 자연적 영감은 공동 작업과 지역의 현대 전통을 연결하는 또 다른 측면이다. 조명, 전기 케이블, 난간, 벽 마감, 표지판 기술은 기하학, 색, 나무의 재료에서 영감을 얻는다. 입장하는 방문객들은 공간을 통해 숨겨진 모든 나무들을 천천히 발견할 것이고, 다른 사람들 역시 이곳에 와서 탐험하도록 초대할 것이다. 그러나 자연과의 연결은 시각적 유사성으로만 한정되지 않는다. 


ⓒ Miguel de Guzmán + Rocío Romero


전반적 디자인은 지속가능성을 우선 순위로 계획되었다. 태양 전지 패널과 수동 환기 시스템이 구현됐고 지역 전기와 에어컨 사용을 줄이기 위해 에너지 수요를 대폭으로 줄였다. 계획의 중심인 계단은 크리스털 채광창과 소음공해 없는 공기 정화의 자연적 형태를 보장하는 태양광 침니로 구성된다.


ⓒ Miguel de Guzmán + Rocío Romero


건물의 작은 규모와 함께 모든 요소들은 선택한 커뮤니티들을 관리하고 밀접한 관계를 만들 운명을 타고났으며, 편안하고 아늑하고 자연주의적인 독특한 인테리어 분위기를 제공한다. 클레멘티나는 바르셀로나에서 다른 장소의 전형적인 생산 스트레스와는 거리가 먼 것처럼 보인다. 남쪽을 향한 비밀 정원은 클레멘타인 나무로 장식되고 이 프로젝트에 ‘클레멘티나’라는 이름을 주었다. 이러한 풍부함과 더불어 장소는 열정적 작업을 위한 조건을 갖춘 장소에 대한 열망에 대한 이상화, 조용하고 압축적인 순간들을 완성한다. 혁신을 이해하는 것은 공동체와 문화의 측면에서 우리의 근원으로 회귀하라는 요구를 확신하는 사람들을 위해 다뤄진다.


ⓒ Miguel de Guzmán + Rocío Romero







Design   Izaskun Chinchilla Architects 

Design team   Alejandro Espallargas, Guillermo Sánchez, Jesús Valer, Mercedes Zapico, Roberto de Vicente 

Coworking company   Utopicus Colonial 

Location   Calle Bretón de los Herreros 9, Barcelona, Spain 

Built area   384㎡ 

Design period   2018 - 2019 

Completion   2019 

Photographer   Imagen Subliminal (Miguel de Guzmán + Rocío Romero) 




해당 프로젝트는 BOB 2019년 7월호(Vol. 180)에 게재 되었습니다.

The project was published in the July, 2019 issue of the BOB magazine(Vol. 180).







'Interior Project > Office' 카테고리의 다른 글

#TAG  (0) 2019.12.10
CANOPY JACKSON SQUARE  (0) 2019.12.09
De Beauvoir Block  (0) 2019.12.06
BLDG BLCKS  (0) 2019.12.05
SPACES HUNG SHENG  (0) 2019.12.04
CLEMENTINA  (0) 2019.11.13


마실와이드 | 등록번호 : 서울, 아03630 | 등록일자 : 2015년 03월 11일 | 마실와이드 | 발행ㆍ편집인 : 김명규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소정 | 발행소 : 서울시 마포구 독막로2길 12 2층 | 발행일자 : 매일



MasilWIDE News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