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Jomar Braganca

This house set in nature is located in the Serra do Cipo, about 100 km from Belo Horizonte. The land has a native cerrado vegetation, characteristic of the region and a slight slope, which allows an impressive view of the mountains. The house is inserted like a horizontal element, loose on ground, and directed to the view. Its implantation takes place in two levels, being in the superior level are located almost all the private spaces and in the bottom are located the spaces destined to the uses of leisure.

ⓒ Jomar Braganca

The main access is through a large void, located on an intermediate level. Through this space one can access the house by a ramp and leisure by a stone stairway that develops smoothly through a garden. In the upper level are located the three bedrooms and the room adjoining the balcony and these are the environments that have the best view of the mountains. In addition, on this floor are the kitchen and a library to house the resident's collection. On the lower level are a gourmet space with a sitting area, atelier, changing rooms, sauna, service spaces and an organic pool.

ⓒ Jomar Braganca

The house was designed in a mixed structure of concrete and wood. The materials are arranged in the volume as if in layers. The four layers are clear: The first is characterized by the stone, which is present in the closures, walls and floors of the leisure spaces and is given as a natural continuity of the material present in the region. The second is the apparent concrete present on the slab between the two levels, on the pillars and on the main ramp to the house. The white masonry of the locks of the upper level is the third layer and contrasts with the others that have dark shades. The fourth layer is the wood present in the frames and the roof structure. This cover is characterized by a glued laminated wood grid, in the form of a butterfly roof, which is apparent in all environments of the upper level.

ⓒ Jomar Braganca

자연 안에 있는 이 집은 세레 도 시포에 위치하고 있으며 벨루오리존치에서 약 100km 정도 떨어져 있다. 땅에는 고유의 세라도 초목이 있고 지역과 얕은 언덕의 특징은 인상적인 산의 전망을 보여준다. 

ⓒ Jomar Braganca

집은 수평적 요소와 같이 삽입되어 지상에 느슨하게 풀려서 전망을 향한다. 이것의 이식은 두 개 수준으로 일어나고 상위 수준은 거의 모든 사적 공간이 위치하고 하위 수준은 여가 사용에 적합한 공간이 위치한다.

ⓒ Jomar Braganca

주요 접근은 중간 층에 위치한 거대한 빈 공간을 통해 이뤄진다. 이 공간을 통해 경사로 또는 정원에 완만하게 개발한 돌계단으로 집에 접근할 수 있다. 위층에는 세 개의 침실과 발코니, 인접한 방이 위치해 있고 여기는 산의 전망이 가장 좋은 환경이다. 

ⓒ Jomar Braganca

게다가 이 층에는 부엌과 거주자의 수집품을 보관할 수 있는 서재가 있다. 아래층은 거실, 작업실, 탈의실, 사우나, 서비스 공간, 유기 수영장이 있는 고급 공간이다. 

ⓒ Jomar Braganca

집은 콘크리트와 목재가 혼합된 구조로 설계됐다. 재료는 층층이 있는 것처럼 볼륨 안에 배열한다. 네 개의 층은 매우 명확하다. 첫 번째는 돌이라는 특징으로 여가 공간의 폐쇄, 벽, 바닥에서 드러나며 지역에 존재하는 재료와 자연적 연결성을 부여한다. 두 번째는 두 층 사이의 슬래브, 기둥, 집까지의 주 경사로에 존재하는 명백한 콘크리트이다. 

ⓒ Jomar Braganca

위층 자물쇠의 흰 석재는 세 번째 층이면서 어두운 음영을 가진 다른 것들과 대조적이다. 네 번째 층은 틀과 지붕 구조에 존재하는 목재이다. 이 덮개는 접이식 적층 목재 격자로 되어 있으며, 나비 지붕의 형태로 상층부의 모든 환경에서 볼 수 있다.

1st FLOOR PLAN




Architect TETRO ARQUITETURA

Location Santana do Riacho, Minas Gerais, Brazil

Site area 3,000㎡

Building area 406㎡

Completion 2018

Principal architect Carlos Maia, Debora Mendes, Humberto Hermeto, Igor Macedo

Project architect Carlos Maia, Debora Mendes, Humberto Hermeto, Igor Macedo

Design team Leticia Castro, Robson Araujo

Strcutural engineer Claudio Bittencourt (EBPI)

Mechanical engineer PROALPHA Engenharia e Consultoria

Electrical engineer PROALPHA Engenharia e Consultoria

Construction SAMEL ENGENHARIA +FERREIRA E SILVA EMPREITEIRA

Photographer Jomar Braganca




'Architecture Project > Single Family' 카테고리의 다른 글

House in Serra do Cipo  (0) 2019.08.14
Private House in Permata Hijau  (0) 2019.08.13
Lake Manitouwabing Residence  (0) 2019.08.12
JEJUZIP DUMOGONG  (0) 2019.08.05
CHEONGRANGJAE  (0) 2019.08.02
AP HOUSE  (0) 2019.07.31


마실와이드 | 등록번호 : 서울, 아03630 | 등록일자 : 2015년 03월 11일 | 마실와이드 | 발행ㆍ편집인 : 김명규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소정 | 발행소 : 서울시 마포구 독막로2길 12 2층 | 발행일자 : 매일



MasilWIDE News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