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Masao Nishikawa


This small house in downtown Tokyo is owned by a husband who works in finance and his wife who works in the high-end furniture industry. The husband had previously been a jazz musician, and the starting point for the design was his request that the living space reflect the world-view of his role model John Coltrane’s music. The building is elevated by pilotis, with the entryway located next to a parking area sheltered by the overhanging volume. The master bedroom is at the back of the ground floor, with a bathroom in front filled with peaceful light that pours in from an adjacent courtyard. A staircase leads to the second floor, where a jazz-bar-like dining and kitchen area offers an ideal spot for sharing a meal or drinks with family and close friends.   


ⓒ Masao Nishikawa


The living room is defined by its slanted double-height ceiling and skylights that bring in plenty of natural light, while a catwalk bridge lends an industrial ambiance. The residents enjoy listening to jazz in this space, where a photograph of John Coltrane hangs on one wall. On a small balcony facing the road, steel louvers block visibility from below to ensure privacy.


ⓒ Masao Nishikawa


The children’s room and other private spaces are located in an open arrangement on the third floor, which also provides access to a rooftop bar where the residents enjoy garden parties with their frequent guests. By avoiding partitions in the compact structure, the design succeeds in creating a single open room linked vertically from floor to floor. The result is a theatre-like small home whose residents live their own story. 


ⓒ Masao Nishikawa


트레인 

도쿄 시내에 있는 이 작은 집은 금융업에 종사하는 남편과 고급 가구업에 종사하는 아내가 소유하고 있다. 남편은 이전에 재즈 뮤지션이었는데, 디자인의 출발점은 생활공간에 그의 롤모델 존 콜트레인의 음악적 세계관을 반영해 달라는 그의 요청이었다. 이 집은 필로티로 띄워져 있고, 주차장 옆 진입로는 돌출된 볼륨으로 보호된다.


ⓒ Masao Nishikawa


침실은 1층 뒤편에 있으며, 앞에는 인접한 뜰에서 쏟아지는 평온한 빛으로 가득 찬 화장실이 있다. 계단으로 이어지는 2층은 재즈바 같은 식당과 부엌이 있어 가족과 가까운 친구들과 식사나 음료를 나누기에 이상적인 장소를 제공한다. 거실은 자연광을 많이 가져오는 두 개 층 높이의 비스듬한 천장으로 정의되며, 복도는 인더스트리얼 인테리어의 무드를 느끼게 한다. 


ⓒ Masao Nishikawa


이 부부는 한 벽에 존 콜트레인의 사진이 걸려 있는 이 공간에서 재즈를 즐겨 듣는다. 도로와 마주한 작은 발코니의 강철 루버는 사생활 보호를 위해 아래로부터의 시선을 차단한다. 아이방 및 개인공간은 3층에 마련돼 있고, 손님들은 가든 파티를 즐기는 루프탑 바도 이용할 수 있다. 작은 분할을 피함으로써 설계는 층마다 수직적으로 연결된 하나의 오픈 공간을 만드는 데 성공한다. 그 결과 극장 같은 작은 집으로 건축주는 그들만의 이야기를 담고 있다.




Architects   APOLLO Architects & Associates 

Location   Meguro ward, Tokyo, Japan 

Program   Private housing 

Site area   72.19㎡ 

Gross floor area   116.57㎡ 

Design period   2015. 10 - 2018. 2 

Construction period   2018. 2 - 9

Completion   2018. 9 

Architect   Satoshi Kurosaki 

Structural engineer   Masaki Structure Laboratory (Kenta Masaki) 

Lighting design   SIRIUS LIGHTING OFFICE 

Photographer   Masao Nishikawa



해당 프로젝트는 건축문화 2019년 4월호(Vol. 455)에 게재 되었습니다.

The project was published in the Apr, 2019 issue of the magazine(Vol. 455).







'Architecture Project > Single Family' 카테고리의 다른 글

GUGI-DONG RESIDENCE  (0) 2019.06.18
TIANJIN BINHAI BAY FORTUNE CENTER VILLA SAMPLE ROOM  (0) 2019.06.14
TRANE  (0) 2019.06.12
M4  (0) 2019.06.07
House 3  (0) 2019.05.31
M16 HOUSE  (0) 2019.05.30


마실와이드 | 등록번호 : 서울, 아03630 | 등록일자 : 2015년 03월 11일 | 마실와이드 | 발행ㆍ편집인 : 김명규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소정 | 발행소 : 서울시 마포구 독막로2길 12 2층 | 발행일자 : 매일



MasilWIDE News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