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ingenhoven architects(HG Esch)


World’s first public net-surplus-energy building—it generates more energy than it consumes. The new building of the first construction phase of the new town hall in Freiburg im Breisgau with its administration center and day nursery is the world’s first public building built to the net-surplusenergy standard and accommodates the 840 employees of the City Administration under one roof after they had previously been spread over 16 different sites throughout the city. 


© ingenhoven architects(HG Esch)


The new administration center, which is part of the town hall extension for the City of Freiburg, is designed to provide a stimulus for upgrading the Stühlinger area of Freiburg in terms of town planning and urban design, and to provide a green belt link between Eschholz Park and the University Hospital. The winning entry by ingenhoven architects to the 2013 international architectural competition embodies the principles of openness and transparency and incorporates a “green campus” concept, in which three building tracts and a day nursery are combined. The ensemble of the new town hall buildings is integrated in the green space between Eschholz Park and the University Hospital—the linking effect is reinforced by vistas and a public pathway network. 


© ingenhoven architects(HG Esch)


By increasing the public space at Fehrenbachallee, space has been opened up for a new address, thereby creating an attractive public city square. The main entrance to the new building is situated opposite the existing building. The second construction phase will create additional oval buildings providing workplaces for the City’s administration. The heart of the new six-story building, which replaces a town hall pavilion from the 1960s, is the citizens’ service center with conference rooms, and staff restaurant on the first floor. The floors above include single and double offices, as well as large team offices with open-plan desk arrangements for the respective departments of the City Administration. 


© ingenhoven architects(HG Esch)


Thanks to a variable glazed partition wall system the plan layout of the offices is flexible and reversible. The routes through the town hall are designed in a transparent and open way, allowing easy orientation; there are several areas placed throughout the building that are designed to promote interaction and communication. The visual appearance of the two buildings is impressive—the facades feature locally sourced larch wood elements. The facade of the town hall has been constructed using staggered, vertically projecting modules with photovoltaic cells and high-quality thermal insulation. Story-high glazed facade elements are used to optimize the intake of daylight. The facade of the circular day nursery building features narrow strips of vertical timber cladding and large openings with balcony doors, as well as an access balcony at second floor level. The openings have been placed to provide daylight and vistas to the outside while also offering direct access to the building.


© ingenhoven architects(HG Esch)


프라이부르크 시청

세계 최초 공공 순초과 에너지 빌딩인 이 건물은 소비하는 에너지보다 더 많은 에너지를 생성한다. 프라이부르크의 새로운 시청 첫 번째 건설 단계의 새 건물은 관리 센터와 보육원을 포함한 세계 최초의 순 초과 에너지 기반에 맞게 지어진 공공 건물로, 이전에 도시 전역 16개 지역에 걸쳐 퍼져 있었던 840여 명의 시 공무원들은 하나의 건물 안에 수용할 수 있다. 


© ingenhoven architects(HG Esch)


새로운 행정 센터는 프라이부르크 시를 위한 시청 확장의 일부분으로서, 도시 계획 및 도시 디자인 측면에서 프라이부르크 시의 Stühlinger 지역을 인프라를 향상시키기 위해 설계되었다. 또한 이 센터는 에스큘츠 공원과 대학병원 사이의 그린벨트 연결을 제공하기 위해 설계되었다. 2013년 국제 건축 공모에서 우승한 Ingenhoven 건축사무소의 우승작은 개방성과 투명성의 원리를 구현하고, 3개의 건물 지대와 주간 놀이방이 결합된 “녹색 캠퍼스” 개념을 받아들였다. 새 시청 건물의 앙상블은 에스큘츠 공원과 대학병원 사이의 녹지 공간에서 통합되며 이 연결 효과는 경치와 공공 보도 네트워크를 통해 강화된다. 


© ingenhoven architects(HG Esch)


Fehrenbachallee의 공공 공간을 넓힘으로써, 새로운 공간이 생겨나고 이러한 공간은 매력적인 공공 도시 광장을 만들어 낸다. 새로운 건물의 정문은 기존 건물의 맞은 편에 위치한다. 두 번째 시공 단계는 시 행정부를 위한 사무공간을 제공하는 타원형의 건물을 추가로 건설할 것이다. 1960년대의 시청 파빌리온을 대체하는 새로운 이 6층짜리 건물의 핵심은 1층에 위치한 컨퍼런스룸과 직원 식당과 함께 있는 시민 서비스 센터이다. 위층에는 각각의 시 행정 부서를 위한 개방형 책상 배치로 이루어진 큰 그룹을 위한 사무실 뿐만 아니라, 1인용 및 2인용 사무실이 있다. 가변형의 유리로 된 파티션 벽 시스템 덕분에 사무실의 평면 레이아웃은 융통성이 있으며 변경할 수 있다. 


© ingenhoven architects(HG Esch)


시청을 통과하는 경로는 투명하고 개방적인 방식으로 설계되어 쉽게 방향을 찾을 수 있다. 예를 들어 상호작용과 의사 소통을 촉진할 수 있도록 설계된 여러 영역들이 건물 전체에 위치해 있다. 두 건물의 시각적 외관이 인상적인데, 이 외관은 현지 낙엽송 나무 요소를 특징으로 한다. 시청의 외관은 광전지 및 고품질 단열재로 이루어진 엇갈려 있고 수직으로 돌출된 모듈을 사용하여 제작되었다. 층이 높은 유리 외관 요소는 햇빛을 흡수하는데 최적화되어 사용된다. 원형의 주간 놀이방 건물의 외관은 좁은 줄무늬로 이루어진 수직의 목재 외장재와 발코니 문과 같은 큰 개구부뿐만 아니라 2층에 있는 출입이 가능한 발코니를 특징으로 가지고 있다. 이 개구부는 일광과 밖의 경치를 볼 수 있도록 위치해 있고, 또한 건물에 직접적으로 들어갈 수 있도록 한다. 


MASTERPLAN




Architect Ingenhoven Architects

Location Fehrenbachallee 12, 79106 Freiburg, Germany 

Program Administration center, Day nursery 

Gross floor area 24,215m²(Town hall), 1,900m²(Day nursery) 

Construction period 2014 - 2017 

Completion 2017 

Design team Christoph Ingenhoven, Hinrich Schumacher, Barbara Bruder, Rudolf Jonas, Ursula Koeker, Bibiana Zapf 

Client City of Freiburg im Breisgau, represented by Freiburg Property Department

Photographer Ingenhoven architects(HG Esch)



해당 프로젝트는 건축문화 2018년 8월호(Vol. 447)에 게재 되었습니다.

The project was published in the Aug, 2018 issue of the magazine(Vol. 447).





마실와이드 | 등록번호 : 서울, 아03630 | 등록일자 : 2015년 03월 11일 | 마실와이드 | 발행ㆍ편집인 : 김명규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소정 | 발행소 : 서울시 마포구 독막로2길 12 2층 | 발행일자 : 매일



MasilWIDE News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