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Dimitris Triantafyllo


The building houses the Administration of the Municipal Water Supply of the city of Lamia. The plot is located at the east end of the city on the junction of its two main entrance arteries. The designing process aimed to create an iconic, interactive and extroverted building that is open, accessible and welcoming to all of its users. The powerful east-west axis that connects the building to the urban centre penetrates into the building’s volume and it constitutes the main design axis that turns its orientation to the South. 


ⓒ Dimitris Triantafyllo


The basic characteristic of this project is its sustainable design. By installing a horizontal geothermal system which covers the entire area of the plot, we took advantage of the ground’s stable temperature and we reduced the electric consumption needed for heating and cooling to its minimum. Adding to the previous, the placement of solar panels applied on the glass surfaces and on the roof

of the building, converts it into a zero impact building governed by sustainable and bioclimatic principles. The volume of the building is composed by a playful rhythm in between massive exposed concrete walls followed by permeable voids. 


ⓒ Dimitris Triantafyllo


This varied composition creates a vivid perforated space, showing clearly its public character. The level difference of the plot leads to the creation of a two-storey wing to the North and of a three-storey wing to the South. Its Western facade is the one that has a direct visual connection with the city and therefore it is used as the main entrance of the building. The existence of a large number of entrances, staircases and ramps gives movement to the synthesis and allows the visitor to enjoy a vast choice of architectural promenades and alternating views of the exterior and the interior of the building and its surroundings. 


ⓒ Dimitris Triantafyllo


A network of vertical, horizontal and diagonal axes, cuts through the massive volume of the building. This generates multi-shaped surfaces with fissures and gaps and boosts the sense of penetrability of the outer shell of the building. The atrium is comprised of several sitting spaces, water surfaces and falls, vegetation and areas for social activities. At the same time, it contributes to the optimal performance of the sustainable character of the building by creating micro-climate conditions that cool down the working areas during summer. One of the main purposes of the designing process was to create areas so that can be used by the public for all kinds of cultural events. 


ⓒ Dimitris Triantafyllo


The architectural interactivity between the atrium and the amphitheatre, gives the sense of continuity and connects these two areas, adding to the public character of the building. The two-storey reception area is located on the west side of the building. It is designed as an open and extroverted area that intends to welcome the citizens and create a powerful link between the building and the city. By adding or subtracting pieces of the outer structure, the building’s shape is being changed and transformed into creating a vivid and dramatic effect. This stereotomic process molds the project’s clear geometric shapes into producing a notional structure that expands the spatial experience. The building constitutes now a portal to the city where the Urban grid penetrates into its mass.


ⓒ Dimitris Triantafyllo


라미아 상수도사업본부

이 건물에는 라미아(Lamia)시의 상수도사업본부가 있다. 대지는 도시의 동쪽 끝, 두 개의 주요 출입 동선이 교차하는 지점에 위치하고 있다. 설계 프로세스는 모든 사용자에게 개방되고, 접근 가능하며, 환영 받을 수 있는 상징적이고, 상호 작용적이며 외향적인 건물을 만드는 것을 목표로 했다. 건물과 도시 중심부를 연결하는 강력한 동서축은 건물의 볼륨을 관통하여 방향을 남쪽으로 바꾸는 주요 설계 축을 구성한다. 이 프로젝트의 기본 특징은 지속 가능한 디자인이다. 대지의 전체 영역을 커버하는 수평 지열 시스템을 설치하여, 지면의 안정된 온도를 이용하여 냉·난방에 필요한 전기 소비량을 최소화했다. 


ⓒ Dimitris Triantafyllo


이에 앞서, 유리면과 건물 지붕에 적용된 태양 전지판의 배치가 지속가능하고 생물학적인 원칙에 따라 영향을 주지 않는(zero impact) 건물로 전환한다. 건물은 거대한 노출 콘크리트 벽의 쾌활한 리듬과 투과성 보이드로 구성된다. 이러한 다양한 구성은 그 공공적 특성을 분명히 보여 주는 생생한 구멍이 난 공간을 만들어낸다. 대지의 레벨 차이는 결과적으로 북쪽으로 2층짜리 날개를 만들고 남쪽으로 3층짜리 날개를 만들었다. 이 건물의 서쪽 정면은 도시와 직접적인 시각적 연결을 하면서 건물의 정문으로 사용된다. 다수의 출입구, 계단 및 경사로가 있어 동선의 통합이 가능하며, 방문자가 건물의 산책로와 건물 및 그 주변의 내부 및 외관을 번갈아 가며 볼 수 있는 여러가지 선택권을 즐길 수 있게 한다. 수직, 수평 및 대각선으로 이루어진 동선 축이 건물을 가로지른다. 이를 통해 균열과 틈으로 다중 모양의 표면을 만들어내고 건물 외벽의 투과성을 높인다. 


ⓒ Dimitris Triantafyllo


아트리움은 여러개의 좌석 공간, 수면과 폭포, 식물 및 사회 활동을 위한 공간으로 구성되어 있다. 이와 동시에, 여름철 작업 공간을 시원하게 해주는 초소형 기후 조건을 만들어 건물의 지속 가능한 특성을 최적화하는데 기여한다. 디자인 과정의 주요 목적 중 하나는 모든 종류의 문화 행사에 대중들이 사용할 수 있는 영역을 만드는 것이었다. 아트리움과 원형 극장 사이의 건축적 상호 작용은 연속성을 부여하고 이 두 공간을 연결함으로써 건물의 공공성을 부여한다. 2층짜리 접수 구역은 건물의 서쪽에 있다. 이 공간은 시민들을 환영하고 건물과 도시 사이에 강력한 연결 고리를 만드는 개방적이고 외향적인 곳으로 설계되었다. 외부 구조물의 일부를 더하거나 빼면 건물의 모양이 바뀌어 생생하고 극적인 효과를 만들어낸다. 이 입체적인 과정은 프로젝트의 투명한 기하학적 모양을 형성하여 공간 경험을 확장시키는 추상적인 구조를 만들어낸다. 이 건물은 이제 도시의 격자 구조가 건물 안으로 침투하는 도시의 관문을 구성한다. 


SITE PLAN


SOUTH ELEVATION


SECTION


FLOOR PLAN




Architect Vtria Architects

Location Lamia, Fthiotis, Greece 

Program Office 

Building area 3,525.00㎡

Gross floor area 8,997.40㎡

Design period 2005 - 2006 

Construction period 2010 - 2016 

Completion 2017

Project architect Vasilis Triantafyllou 

Associated architect Ifigeneia Trintafyllou, Dimitris Triantafyllou Civil engineer Nikos Papadopoulos 

Electrical engineer Giannis Apostolou 

Construction Tzortzis A.T.E.B.E., Lantern Construction S.A. 

Photographer Dimitris Triantafyllo


해당 프로젝트는 건축문화 2018년 8월호(Vol. 447)에 게재 되었습니다.

The project was published in the Aug, 2018 issue of the magazine(Vol. 447).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유럽 | 그리스
도움말 Daum 지도


마실와이드 | 등록번호 : 서울, 아03630 | 등록일자 : 2015년 03월 11일 | 마실와이드 | 발행ㆍ편집인 : 김명규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소정 | 발행소 : 서울시 마포구 독막로2길 12 2층 | 발행일자 : 매일



MasilWIDE News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