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Fabrice Fouillet




The SWISSHOUSE XXXV is part of a broader project of artistic and architectural interventions in the Calanca valley in the heart of the Swiss Alps. A valley that already hosts some of our works, addressing the essence of the architect’s commitment to create a bridge between the DNA of a place and its future through the construction of the territory. In these ancestral places, marked by a prevaricating nature, we discover primary energies to which to we respond. The awareness of the work of those who have preceded us promotes actions of total integration in the context, even through small deeds such as the SWISSHOUSE XXXV.




ⓒ Fabrice Fouillet




It is an example of how a small volume can be central to the built landscape. The architect’s intervention emphasises the meanings of the existing structures, interprets a condition of past cultures and links them to a natural and instinctive vision of the place that has become something other than what is was before. This small intervention allows us to read the history of a place and to merge the meanings inherited from the past, highlight them and offer them to the future. Its simplicity allows us to read instinctively the complex articulation of alpine settlements that arise from an extraordinary geography. The movement of the rocky walls, the erosion of the Calancasca river, the stubbornness of a plant and animal life make this enchanted place a comfortable habitat despite its initial impervious appearance.




ⓒ Fabrice Fouillet




스위스 하우스 XXXV


스위스하우스 XXXV는 스위스의 알프스 중심부에 위치한 칼랑카(Calanca) 계곡에 있는 광범위한 예술 및 건축적 개입 프로젝트의 일환이다. 한 장소의 DNA와 지역의 건축을 통해 미래의 DNA 사이에 다리를 만들겠다는 건축가의 약속의 본질을 다룬다. 변이로 특징 지어지는 이러한 오래된 장소에서, 우리는 우리가 반응하는 주요 에너지를 발견한다. 우리 앞에 간 사람들의 작업에 대한 인식은 스위스하우스 XXXV와 같은 작은 건축을 통해서도 주변 맥락에서 완전한 통합을 촉진한다.




ⓒ Fabrice Fouillet




이는 작은 볼륨의 건축물이 어떻게 건설된 경치의 중심이 될 수 있는지를 보여주는 사례이다. 건축가의 개입은 기존 구조의 의미를 강조하고, 과거 문화의 상태를 해석하며, 그것들을 이전과는 다른 무언가가 된 장소에 대한 자연적이고 본능적인 시각과 연결시킨다. 이 작은 개입은 어떤 장소의 역사를 읽고, 과거로부터 물려받은 주제들을 병합하며, 그것들을 강조하여 미래에 제공할 수 있게 해준다. 그것의 단순성은 특별한 지리학에서 발생하는 고산지대의 복잡한 표현들을 본능적으로 읽을 수 있게 해준다. 바위 벽의 움직임, 칼랑카스카(Calancasca) 강의 붕괴, 식물과 동물의 완고함 등 초기부터 눈에 띄지 않는 외관에도 불구하고 이 매혹적인 곳을 편안한 서식지로 만든다.




ⓒ Fabrice Fouillet


ⓒ Fabrice Fouillet







SKETCH



1st FLOOR PLAN





Architects   DAVIDE MACULLO ARCHITECTS

Principal architects   Davide Macullo

Location   Rossa, Grisons, Swiss

Complete  2019

Photographer   Fabrice Fouillet




'Architecture Project > Single Family' 카테고리의 다른 글

House with Grapevine Trellises  (0) 2020.07.13
GYO-DONG SINGLE HOUSE REMODELING  (0) 2020.07.02
SWISS HOUSE XXXV  (0) 2020.07.02
GWANEUM-RI HOUSE  (0) 2020.06.29
PANGYO-RI HOUSE  (0) 2020.06.29
HAE-MUT-JE  (0) 2020.06.26


마실와이드 | 등록번호 : 서울, 아03630 | 등록일자 : 2015년 03월 11일 | 마실와이드 | 발행ㆍ편집인 : 김명규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소정 | 발행소 : 서울시 마포구 독막로2길 12 2층 | 발행일자 : 매일

MasilWIDE News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