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Seungmin Lee




With a meaning of ‘Happiness comes with books by reading’, ‘Go with Reading(讀書同幸)’ has a duty and commercial function of an office and private membership library. Put emphasis on the identity of books, as a design element, book has placed on top of the internal and external ceilings as a point. It visually conveys us that the space is related with books, and with indirect LED light the space becomes abundant. Openness has given by finishing an exposed ceiling with white color painting, and under the bookcase line is finished by gray tone blended oak wood tone film, overall calm and cozy atmosphere has created. In addition to it, gold color film finishing, a metal frame shelf, table legs, lighting stand, and furniture are giving feelings of luxury hotel lounge. As direct sun light could be a disturbance element for office and reading space, external light has controlled by installing awining in southern window, and arranging a shelf and curtains on the western window with a function of book shelf and a cabinet. To minimize noise, overall floor finishing has done with carpets. Wiith brown color, which is harmonizing with wall and ceilings’ film finishing, security and integrity have added. A Rooftop terrace garden, where is a place to enjoy the landscape with books, sensuously harmonizes with various types of cactus, round shaped lamp, and natural river sand so that openness and free-and-easiness could stand out.




ⓒ Seungmin Lee




독서동행

‘독서를 통해 책과 함께하면 행복해진다.’는 뜻을 담은‘ 독서동행(讀書同幸)’은 사무실과 프라이빗 멤버십 서재로서 업무 및 상업 기능을 가지고 있다. 책이라는 아이덴티티를 중점에 두고 디자인적인 요소로서 외부와 내부의 천장 상부에 책을 포인트로 배치하였다. 이곳이 책과 관련된 공간이라는 것을 시각적으로 전달하며 LED 간접조명과 함께 공간을 풍부하게 한다. 노출 천장에 화이트 컬러 도장으로 마감하여 개방감을 주고, 책장 선 아래로는 그레이 톤이 섞인 오크우드 톤의 필름 마감으로 전체적으로 차분하며 안락한 분위기를 연출하였다. 더불어 골드 컬러의 필름 마감과 금속 프레임 선반, 책상다리, 그리고 스탠드 조명과 가구들은 고급스러운 호텔 라운지 느낌을 준다. 직사광은 업무 및 독서 공간에 방해요소가 되기 때문에 남향 창에는 어닝과 서향 통창 쪽에는 선반 장과 커튼을 배치하여 책장 및 수납장 기능과 함께 외부 채광을 조절한다. 전체적인 바닥 마감은 소음을 최소화하기 위해 카펫으로 하였고, 벽과 천장의 필름 마감과 조화를 이루는 브라운 컬러로 안정감과 일체감을 더하였다. 책과 함께 전망을 즐길 수 있는 공간인 옥상 테라스 정원은 다양한 종류의 칵투스와 원형 조명 그리고 천연 강모래가 감각적으로 조화되어 개방감과 자유스러움이 돋보인다.




ⓒ Seungmin Lee


ⓒ Seungmin Lee


ⓒ Seungmin Lee


ⓒ Seungmin Lee


ⓒ Seungmin Lee


ⓒ Seungmin Lee


ⓒ Seungmin Lee


ⓒ Seungmin Lee


ⓒ Seungmin Lee


ⓒ Seungmin Lee










FLOOR PLAN







Design   D+ENTER 

Design team   Young Jun (Director), Laeun Ye, Kyuhun Kim, Dongyeon Park, Kyungsub Im, Seongsub Lee (Design construction) 

Location   2F, 102 Gil 45, Gangnam-daero, Gangnam-gu, Seoul, Republic of Korea 

Area   105.7m²(2F), 65m²(3F) 

Completion   2019 

Material   Carpet, Natural River Send, Kaktus, Lighting (Floor), Film sheet, Wood Deck, Paint (Wall), Paint, LED light (Ceiling)

Photographer   Seungmin Lee




해당 프로젝트는 BOB 2019년 12월호(Vol. 185)에 게재 되었습니다.

The project was published in the December, 2019 issue of the BOB magazine(Vol. 185).




'Interior Project > Office' 카테고리의 다른 글

ESRAWE STUDIO NEW LOCATION  (0) 2020.07.06
GO WITH READING  (0) 2020.06.12
GRACE U  (0) 2020.06.11
MODELS IN MODEL  (0) 2020.06.08
K.WAH ROYAL MANSION LIFE EXPERIENCE CENTER  (0) 2020.03.31
MULTIDISCIPLINARY DESIGN OFFICE  (0) 2020.02.21


마실와이드 | 등록번호 : 서울, 아03630 | 등록일자 : 2015년 03월 11일 | 마실와이드 | 발행ㆍ편집인 : 김명규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소정 | 발행소 : 서울시 마포구 독막로2길 12 2층 | 발행일자 : 매일

MasilWIDE News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