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Kyoung Roh




Seojong-myeon stretches eastward along the river, even the mountain is low, the valley is quite deep. The site chosen by the client was at the end of the road and the beginning of the mountain. It was like a dead end in the city. The land had already raised up the ground to build a house and had built quite a burdensome retaining wall. Entering from the north side of the site and climbing up to the right side ramp of the large retaining wall, you can see the view of the deep and quiet mountain to the south. And turn around to the north, the low and wide village of Seojong-myeon. Apart from the mountain facing south, the sun came in rich, and the afternoon sun would stay long.




ⓒ Kyoung Roh




The first concern as an architect was how to deal with the retaining wall, which is about 4.5m wide. Artificial marks engraved on the site. I’m also going to leave a trail of artificiality from now on, but to be honest, I didn’t like the rural houses sitting on the retaining wall. In addition, the curves of the retaining wall were rounded to a larger radius than the relatively large site area, drawing a single curve defining the entire site.




ⓒ Kyoung Roh




I planned to demolish the retaining wall, build an underground parking lot and climb from the underground parking lot to the yard. But I accepted the client’s needs for trying to make a yard for a little job, and sometimes they told that wish a trucks could get into the yard. As the ground was already 4.5m high on the road, it was burdensome to raise the height of the second floor. I planned the second floor program requested by the client to be expanded to the first floor. A low, spacious house adapted as far as possible to the mountain. A house that seeps into nature with open-fingered fingers. But the client thought whenever another house enters the northern site, the northern landscape can be obscured. In the end, the curve of the retaining wall was altered to become the curve of the wall, and the curve of the wall was characterized by the flow of movement inside, and used to determine the arrangement of the room.




ⓒ Kyoung Roh




Compared to the a low-windowed northern side, the southern side has a large window, and the restaurant can be opened with a folding door to maximize the sense of openness. The long eaves on the first floor emphasize the horizontality of the house and control the amount of sunlight, as well as create a leisurely outer space along the floor packaging under the eaves. The eaves, which stretch 2.4m without pillars on the second floor terrace, are personal favorites. I hope the days under this eaves will be carved into a beautiful memory for the family.




ⓒ Kyoung Roh




깊은 풍경

양평군 서종면은 강을 끼고 동쪽으로 펼쳐진 동네로, 산세가 낮아도 뚜렷하고 골짜기가 제법 깊은 곳이다. 건축주가 고심 끝에 고른 땅은 서종면을 동서로 달리는 중미산로에서 길이 끝나고 산자루가 시작되는 곳, 도시로 치면 막다른 골목 같은 곳에 있었다. 땅은 이미 주택을 짓기 위해 경사진 땅을 돋우고 꽤나 부담스러운 옹벽을 쌓아 놓은 상태였다. 대지의 북쪽에서 진입하며 커다란 옹벽의 오른편 경사로로 대지에 올라서면 남쪽으로 깊고 조용한 산이 있고, 북쪽으로는 낮고 넓게 서종면 마을이 펼쳐진 풍광을 볼 수 있었다. 건축가로서 첫 번째 고민은 4.5m가량의 보강토 옹벽을 어떻게 처리할 것인가였다. 대지에 새겨진 인공의 흔적, 나 역시 지금부터 인공의 흔적을 남길 태세지만 보강토 블록 위에 앉은 전원주택의 상투성을 피하고 싶었다. 게다가 보강토 블록의 곡선은 비교적 넓은 대지에 비해서도 큰 반경으로 돌아가며 대지 전체를 정의하는 하나의 곡선을 그리고 있었다.




ⓒ Kyoung Roh




보강토 블록을 헐고 지하 주차장을 만들고 지하 주차장에서 마당으로 올라가는 그림을 그렸다. 하지만 소일거리로 마당을 가꾸기 위해 가끔 1톤 트럭이 대지 안으로 들어갈 수 있으면 좋겠다는 건축주의 요구에 보강토 블록은 유지하기로 했다. 도로에서 대지가 이미 4.5m가량 높기 때문에 거기에 2층 높이의 건물로 올리기보다 건축주가 요구한 2층의 프로그램을 1층으로 넓게 깔린 산세에 순응하는 낮고 넓게 펼쳐진 집, 벌려진 손가락 같은 집의 마디마디로 자연이 스며드는 집을 상상했다. 하지만 언제라도 북쪽 대지에 다른 집이 들어서면 북쪽 풍광이 가려질 수 있기 때문에 2층은 되어야 이 경치를 방해받지 않고 바라볼 수 있을 것이라는 건축주의 의견을 수용했다. 결국, 보강토 블록의 곡선이 변주되어 벽체의 곡선이 되고 벽체의 곡선은 내부에서 동선의 흐름에 특징을 부여하고, 공간을 나누는 마디가 되어 실의 배치를 결정짓게 됐다.




ⓒ Kyoung Roh




집은 진입도로를 등지고 나만의 내밀한 정원을 감싸 안는 형태가 되어 창을 절제한 북측면에 비해 편백나무 욕조가 있는 안방 욕실에도 부담 없이 큰 창을 두고, 식당은 두 면에 폴딩 도어로 열 수 있게 하여 개방감을 극대화했다. 1층의 긴 처마는 집의 수평성을 강조하고 일조량을 조절할 뿐 아니라, 처마 아래 바닥의 포장을 따라 여유로운 외부 공간을 만든다. 2층 테라스의 기둥 없이 2.4m가량 뻗은 처마는 개인적으로 가장 좋아하는 공간이다. 이 처마 아래에서의 날들이 가족들에게 아름다운 기억으로 새겨지길 바란다.




ⓒ Kyoung Roh


ⓒ Kyoung Roh


ⓒ Kyoung Roh






SECTION

1st FLOOR PLAN




Architects Architecture Lab BOUM

Location Suneung-ri, Seojong-myeon, Yangpyeong-gun, Gyeonggi-do, Republic of Korea 

Program Residence 

Site area 1,032.0㎡ 

Building area 192.94㎡

Gross floor area 198.73㎡

Building scope 2F 

Building to land ratio 18.70% 

Floor area ratio 19.26% 

Design period 2018. 12 - 2019. 2 

Construction period 2019. 4 - 11 

Completion 2019. 12 

Principal architect Youhong Kim 

Project architect Youhong Kim 

Design team Dain Chae 

Structural engineer SDM PARTNETS 

Mechanical engineer Taeyang E&E 

Electrical engineer Dawoo E&C 

Client Byunghwan Cho 

Photographer Kyoung Roh




해당 프로젝트는 건축문화 2020년 3월호(Vol. 466)에 게재 되었습니다.

The project was published in the March, 2020 issue of the magazine(Vol. 466).




'Architecture Project > Single Family' 카테고리의 다른 글

J HOUSE RENOVATION  (0) 2020.05.06
HOUSE IN TAKAMATSU  (0) 2020.04.29
A DEEP LANDSCAPE  (0) 2020.04.08
SLIT HOUSE  (0) 2020.03.26
SORAE HOUSE  (0) 2020.03.23
COCOON HOUSE  (0) 2020.03.16


마실와이드 | 등록번호 : 서울, 아03630 | 등록일자 : 2015년 03월 11일 | 마실와이드 | 발행ㆍ편집인 : 김명규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소정 | 발행소 : 서울시 마포구 독막로2길 12 2층 | 발행일자 : 매일

MasilWIDE News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