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téphane Groleau

 

 

 

The task was to create a new office space for BLUE Communications, an interactive agency based in Montreal. Founded in 1998, the company specializes in web development, branding, content creation, ecommerce, social media, mobile apps and databases. Their 2750 sq.ft. corporate space is located in Montreal, on the 8th floor of the Carrefour d’Innovation INGO, previously serving as the brewing tower of the famous Dow Brewery.

 

The brief was to section off different work zones to create a stimulating and creative environment, initiating interaction and communication between the respective users. The overall open concept permits all employees to enjoy the climate of each area, along with the generous natural light and panoramic views provided by the building’s tall fenestration. The user’s experience begins upon entry, where one is transitioned via a compressed space. There, the neon light from the agency’s logo leaves a virtual imprint of its identity: B L U E. On the wall, a shark mannequin gives one the impression of floating in a sea of creativity and imagination.

 

The principal concept was to wield expansive zones of living space in correspondence with the towering 30 ft. ceilings. The conference room is enveloped with high glass panels, thus allowing the box to float subtly into the space while conserving acoustic privacy. This room is the visual extension of the 36 ft. custom-designed communal table, the principal place of assembly for the office. Adjacent to this area, a row of semi-private administrative offices is divided by a rhythm of white vertical panels. The laboratory-like kitchen space is expressed as a long rectangular object set in place. Finally, the lounge is the spatial epicenter of the office, an informal congregation area where the work zones converge.

 

The uniformity in the choice of materials, colors, and furnishings articulates the overall aesthetic of the interior structure, with its varnished concrete floor and its walls, ceiling pipes, and conduits painted white. The steel-structured desks, lounge chairs, and kitchen island were all designed and produced specifically for the project.

 

 

 

ⓒStéphane Groleau

 

 

 

몬트리올에 기반을 둔 인터랙티브 에이전시인 BLUE Communications를 위한 새로운 사무실 공간을 만드는 것이 과제였다. 1998년에 설립된 이 회사는 웹 개발, 브랜딩, 콘텐츠 제작, 전자 상거래, 소셜 미디어, 모바일 앱 및 데이터베이스를 전문으로 한다. 2750평방 피트의 공간은 이전에 유명한 Dow Brewery의 타워 역할을 했던 Carrefour d'Innovation INGO의 8층에 위치해 있다.

 

목표는 서로 다른 작업영역을 구분하여 자극적이고 창의적인 환경을 만들고 각 사용자 간의 상호작용과 의사소통이 가능한 공간을 만드는 것이었다. 전체적인 오픈형 개념은 건물의 높은 창을 통해 제공되는 풍부한 자연 채광과 탁 트인 전망과 함께 모든 직원이 각 공간을 즐길 수 있도록 했다. 사용자의 경험은 압축된 공간을 통해 전환되는 진입과 동시에 시작된다. 에이전시의 로고에서 나오는 네온 불빛은 BLUE의 정체성을 각인시켜준다. 벽에 매달린 상어 모형은 창의성과 상상력의 바다에 떠 있는 듯한 인상을 준다.

 

주요 개념은 30피트 높이의 천장에 맞춰 광활한 공간을 휘두르는 것이었다. 회의실은 높은 유리 패널로 둘러싸여 있어 음향 프라이버시를 보호하면서도 상자가 공간 안으로 미묘하게 떠다닐 수 있다. 이 방은 사무실의 주요 장소인 36피트 주문 제작된 공동 테이블의 시각적 확장이다. 이 공간에 인접한 행정업무 공간들이 흰색 세로 패널로 나뉘어 있다. 실험실 같은 부엌 공간은 긴 직사각형 물체가 자리 잡고 있는 모습으로 표현됐다. 마지막으로, 라운지는 사무실의 공간적 진원지이며, 업무 구역이 모이는 비공식적인 회중 공간이다.

 

재료, 색상, 가구 선택의 균일성은 바니시 처리된 콘크리트 바닥과 벽면, 천장 파이프, 도관 등이 흰색으로 칠해진 내부 구조의 전체적인 미관을 통해 잘 보여진다. 철골 구조의 책상, 라운지 의자, 키친 아일랜드 등은 모두 이 프로젝트를 위해 특별히 설계되고 생산됐다.

 

 

 

ⓒStéphane Groleau

 

 

 

ⓒStéphane Groleau

 

 

 

ⓒStéphane Groleau

 

 

 

ⓒStéphane Groleau

 

 

 

ⓒStéphane Groleau

 

 

 

ⓒStéphane Groleau

 

 

 

ⓒStéphane Groleau

 

 

 

ⓒStéphane Groleau

 

 

 

ⓒStéphane Groleau

 

 

 

ⓒStéphane Groleau

 

 

 

ⓒStéphane Groleau

 

 

 

ⓒStéphane Groleau

 

 

 

Architects   Jean Guy Chabauty, Anne Sophie Goneau
Location   Montreal, Canada
Completion   2012
Photograhper   Stéphane Groleau




'Interior Project > Office' 카테고리의 다른 글

Microsoft House  (0) 2022.01.04
Goodman Castellana Offices  (0) 2021.12.21
Office PUUR interior architects  (0) 2021.12.08
Baksters Office  (0) 2021.12.02
Pontevedra Town Hall Offices  (0) 2021.11.24


마실와이드 | 등록번호 : 서울, 아03630 | 등록일자 : 2015년 03월 11일 | 마실와이드 | 발행ㆍ편집인 : 김명규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소정 | 발행소 : 서울시 마포구 독막로2길 12 2층 | 발행일자 : 매일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