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cott Norsworthy

 

 

 

Dubbeldam Architecture + Design was commissioned to design the headquarters for Azure Publishing, a leading global architecture and design media brand based in Toronto. The new offices are housed in a former transformer factory located in the Junction Triangle, an historic industrial area in the city’s west end that is undergoing a major transformation as a mixed-use neighbourhood. 

 

Dating back to the early 20th century, the converted factory boasts large floor plates, high ceilings and generously scaled windows – features that are ideal for the multitude of creative enterprises that it now houses. Across the road, the Museum of Contemporary Art has relocated into the century-old Tower Automotive building, becoming a significant anchor in the community. Its presence has further attracted other destinations, including the Drake Commissary and Henderson Brewery.

 

Within this emerging creative precinct, Azure has situated itself in 5,600 square feet of space spread over two levels. The entry is demarcated by its distinctive logo, rendered in a bold orange supergraphic, visible through the reception glass on axis at the end of a long corridor leading to the office. In keeping with the Canadian designers who are routinely featured in the magazine, the whimsical pendant overhead is by Molo, a Vancouver-based studio that makes furniture and lighting fixtures out of expandable paper geometries. An assemblage of five pendants are clustered like cumulus clouds and float above the reception desk whose sinuously organic wood top is crafted by the Brothers Dressler, bespoke furniture makers who are also neighbours on Sterling Road.

 

The reception area is flanked by a large, open-concept space that accommodates 26 workstations, a pair of private offices and a meeting room, which serve as the working environment for teams of editors, publishers, writers and advertising sales. Equipped with ergonomic desks and task chairs by Teknion, this quiet zone is conducive to professional focus, while also accommodating client meetings and collaborative sessions. To optimize structure and order, reference material and personal belongings can be stowed in integrated bookshelves and storage cubbies. The space is bathed in natural daylight from both south- and east-facing windows, increasing productivity and a sense of wellbeing for staff.

 

On the opposite side of reception, a double-height space captivates with its volumetric expansion, with 16-foot-tall original factory windows framed in black metal providing even north light. Flexible in nature, the space is ideal for social events and recreational activities. The adjoining lunchroom and staff kitchen – fitted with Scavolini cabinets – can be closed off by a sliding translucent acrylic screen, a device used throughout the office to maintain a modicum of privacy without sacrificing light transmission.

 

The office’s material palette is a strategic interplay of new and old: white and pops of colour are introduced through graphics, seating and signage, in contrast to the neutral palette of the historic textured red brick walls, aged wood plank ceilings, newly installed honeyblonde maple floors, and darkened rough steel columns and beams. 

 

 

 

ⓒScott Norsworthy

 

 

 

Dubbeldam Architecture + Design은 토론토에 기반을 둔 선도적인 글로벌 아키텍처 및 디자인 미디어 브랜드인 Azure Publishing의 본부 설계를 의뢰받았다. 새로운 사무실은 도시 서쪽 끝에 있는 유서 깊은 산업 지역인 Junction Triangle에 위치한 이전 변압기 공장에 자리 잡고 있으며 복합 용도 지역으로 큰 변화를 겪고 있다.

 

20세기 초로 거슬러 올라가는 개조된 공장은 큰 바닥 판, 높은 천장 및 넉넉한 크기의 창문을 자랑한다. 길 건너편에 현대 미술관이 100년 된 타워 오토모티브 건물로 이전하여 지역 사회의 중요한 닻이 되었으며 Drake Commissary 및 Henderson Brewery를 포함한 다른 목적들을 끌어들였다.

 

새롭게 떠오르는 이 창조적인 구역 내에서 Azure는 두개 층에 걸쳐 5,600평방 피트의 공간에 자리 잡고 있다. 입구는 사무실로 이어지는 긴 복도 끝 축에 있는 리셉션 유리를 통해 볼 수 있는 주황색 슈퍼 그래픽으로 렌더링 된 독특한 로고로 구분된다. 잡지에 일상적으로 등장하는 캐나다 디자이너들과 어울리는 머리 위의 기발한 펜던트는 확장 가능한 종이 기하학으로 가구와 조명 기구를 만드는 밴쿠버 기반 스튜디오 Molo에 의해 만들어졌다. 다섯 개의 펜던트가 구름처럼 모여 있고 리셉션 데스크 위에 떠 있다. 리셉션 데스크는 Sterling Road의 이웃이기도 한 주문형 가구 제조업체인 Brothers Dressler가 구불구불한 오가닉 원목으로 상판을 제작했다.

 

리셉션 구역 옆에는 26개의 워크스테이션, 한 쌍의 개인 사무실 및 회의실을 수용할 수 있는 대형 개방형 개념 공간이 있으며, 이 공간은 편집자, 출판사, 작가 및 광고 판매 팀을 위한 작업 환경 역할을 한다. Teknion의 인체공학적 책상과 작업용 의자를 갖춘 이 조용한 구역은 전문적인 업무에 집중할 수 있는 동시에 고객 회의 및 협업 세션을 수용한다. 구조와 순서를 최적화하기 위해 참고 자료와 개인 소지품을 통합 책장과 수납공간에 보관할 수 있다. 이 공간은 남향과 동쪽을 향한 창에서 자연 채광을 받아 생산성과 직원의 웰빙 감각을 높인다.

 

리셉션 반대편에는 2배 높이의 공간이 볼륨감 있는 확장으로 시선을 사로잡는다. 블랙 메탈 프레임으로 된 16피트 높이의 원래 공장 창은 북쪽의 빛까지 제공한다. 본질적으로 유연한 공간은 사교 행사 및 레크리에이션 활동에 이상적이다. Scavolini 캐비닛이 장착된 인접한 식당과 직원용 주방은 슬라이딩 반투명 아크릴 스크린으로 닫을 수 있다. 이 스크린은 빛 투과되지 않으면서 프라이버시를 유지하기 위해 사무실 전체에서 사용되는 장치이다.

 

사무실의 재료들은 새로운 것과 오래된 것의 전략적 상호 작용으로, 전통적인 질감의 붉은 벽돌 벽, 오래된 나무 판자 천장, 새로 설치된 허니 블론드 단풍 바닥재, 어둡게 변한 거친 강철 기둥과 빔과 대조적으로 그래픽, 좌석 및 간판에 흰색과 팝적인 색상이 사용됐다.

 

 

 

ⓒScott Norsworthy

 

 

 

ⓒScott Norsworthy

 

 

 

ⓒScott Norsworthy

 

 

 

ⓒScott Norsworthy

 

 

 

ⓒScott Norsworthy

 

 

 

ⓒScott Norsworthy

 

 

 

ⓒScott Norsworthy

 

 

 

ⓒScott Norsworthy

 

 

 

ⓒScott Norsworthy

 

 

 

FLOOR PLAN

 

 

 

Designer   Dubbeldam Architecture + Design
Location   Toronto, Canada
Size   5,600 s.f
Project team   Heather Dubbeldam, Marisa Maggs, Andrew Snow, Joseph Villahermosa
Photographer   Scott Norsworthy




'Interior Project > Office' 카테고리의 다른 글

Basix HQ  (0) 2021.11.04
Redwood Highway  (0) 2021.11.03
KCI Group Headquarters  (0) 2021.10.27
Oficinas Prinzi  (0) 2021.10.21
Behavox  (0) 2021.10.19


마실와이드 | 등록번호 : 서울, 아03630 | 등록일자 : 2015년 03월 11일 | 마실와이드 | 발행ㆍ편집인 : 김명규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소정 | 발행소 : 서울시 마포구 독막로2길 12 2층 | 발행일자 : 매일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