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axime Brouillet

 

 

 

Concept and strategies
With a mandate to design an environment with as few walls as possible, while integrating sports areas, a cafeteria, employee locker and brainstorming areas as well as meeting rooms for an occupancy of up to 283 employees, ISSADESIGN had to be creative in order to put in place an environment that would be consistent with the client's needs. The idea was to anchor the development in a perspective of sustainability, both in the use of the infrastructures and in the redefinition of the needs of the workers. To achieve this, the meeting rooms revolve around the central core of the building, allowing natural light to flood the work areas and other informal collaborative spaces. Soundproofed glass cubicles surround the windows of the floors to provide employees with private work spaces close to their personal work space. The connection between employees is favoured by the installation of a floor opening facilitating access from one floor to the other and offering an even more striking view of the city from the arrival of clients on the 27th floor.

 

Pathways and distribution of spaces
The bar-café serves as both a meeting place for employees and a reception area for visitors, making the arrival more convivial and less formal. On either side of this bar is the agora/cafeteria, which acts as the lungs of the project. The latter is located on the south side of the building, where the view is the best because of the presence of the Old Port and the river. "The idea was to make this view accessible to everyone," explains the designers. This area is meant to be inviting because of its outdoor garden aspect set up by its custom-made furniture with lampposts reminiscent of city gardens. The abundance of vegetation enriches the work environment and makes it pleasant and soothing. The aim is to put forward the spirit of an indoor garden. "It is through these gestures that the threshold between exterior and interior loses its definition and challenges our relationship with the exterior, even when we are more than 25 floors above ground level. Located at the ends, the sports areas have been designed as open spaces. These high bar courses add a playful touch to the work environment. It is not uncommon to see employees taking a break while moving.

 

Materiality
Overall, the materiality of the project is simple, neutral and timeless. The work combines wood, transparency, raw concrete and white. The idea was to work on linearity and curvature for all the installations. The curve adds a softness to the work environment while reflecting the light that falls on it. These gestures are intended to finely evoke nature in addition to leaving room for the viewer by their purity and their nuanced details. These various interventions are the result of a biophilic reflection that aims to integrate and design inspiring places that bring human beings closer to their environment through natural systems and attractions. Research has shown that designs that connect us to nature not only inspire us, but also improve our productivity and even our well-being. The lounges, the only coloured spaces in the project, give a more relaxed and invigorating feel to the work areas.

 

 

 

ⓒMaxime Brouillet

 

 

 

개념 및 전략
최대 283명의 직원을 수용할 수 있는 회의실은 물론 스포츠 공간, 카페테리아, 직원 사물함 및 브레인스토밍 공간을 통합하면서 가능한 한 벽이 적은 환경을 설계해 달라는 건축주의 요구에 부합하는 환경을 구축하기 위해 창의적인 아이디어를 필요로 했다. 이 아이디어는 사회기반시설의 사용과 근로자들의 요구 등 지속 가능성의 관점에서 개발을 시키는 것이었다. 이를 달성하기 위해 회의실은 건물의 중앙 코어를 중심으로 회전하여 자연 채광이 작업공간 및 기타 비공식적인 협업 공간을 가득 채울 수 있었다. 방음 유리 칸막이는 바닥의 창을 둘러싸 직원에게 개인 작업 공간을 제공한다. 직원 간의 연결을 위해 한 층에서 다른 층으로 쉽게 접근할 수 있는 바닥 개구부를 설치했다. 27층으로 올라가면서 고객들에게 도시의 훨씬 더 인상적인 전망을 제공한다.

 

통로와 공간의 분배
바 카페는 직원을 위한 만남의 장소이자 방문객을 위한 리셉션 공간의 역할을 하여 보다 활기차고 격식을 차리지 않아도 되는 공간이 된다. 이 바의 양쪽에는 프로젝트의 허파 역할을 하는 아고라와 카페테리아가 있다. 후자는 건물의 남쪽에 있으며 구 항구와 강이 있기 때문에 전망이 가장 좋다. "이 아이디어는 모든 사람들이 이 뷰를 즐길 수 있게 하기 위한 것이였다."라고 디자이너는 설명한다. 이 공간은 도시 정원을 연상시키는 가로등 기둥이 있는 맞춤형 가구로 구성된 야외 정원 측면으로 인해 더욱 매력적이다. 풍부한 식물들은 작업 환경을 풍부하게 하고 쾌적하고 차분하게 만든다. 목표는 실내 정원의 정신을 전달하는 것이었다. 끝 부분에 위치한 스포츠 영역은 열린 공간으로 설계됐다. 이 높은 수준의 코스는 작업 환경에 장난스러운 느낌을 더한다. 이동 중 휴식을 취하는 직원을 보는 것은 드문 일이 아니다.

 

물질성
전반적으로 프로젝트의 중요성은 단순하고 중립적이며 시대를 초월한다. 이 작업은 목재, 투명도, 원시 콘크리트 및 흰색이 결합되어 있다. 이 아이디어는 모든 설치에 대해 선형성과 곡률성을 연구하는 것이었다. 곡선은 그 위에 떨어지는 빛을 반사하면서 작업 환경에 부드러움을 더한다. 이러한 제스처는 순수함과 미묘한 디테일에 의해 보는 사람에게 여유를 주는 것 외에도 자연을 정교하게 표한하기 위한 것이다. 다양한 개입은 자연적 시스템과 명소를 통해 자연환경에 더 가깝게 만드는 영감을 주는 장소를 통합하고 디자인하는 것을 목표로 하는 생물학적 성찰의 결과이다. 연구에 따르면 우리를 자연과 연결하는 디자인은 영감을 줄 뿐만 아니라 생산성과 복지를 향상해준다. 프로젝트의 유일한 컬러 공간인 라운지는 작업 공간에 보다 편안하고 활기찬 느낌을 준다.

 

 

 

ⓒMaxime Brouillet

 

 

 

ⓒMaxime Brouillet

 

 

 

ⓒMaxime Brouillet

 

 

 

ⓒMaxime Brouillet

 

 

 

ⓒMaxime Brouillet

 

 

 

ⓒMaxime Brouillet

 

 

 

ⓒMaxime Brouillet

 

 

 

ⓒMaxime Brouillet

 

 

 

ⓒMaxime Brouillet

 

 

 

ⓒMaxime Brouillet

 

 

 

ⓒMaxime Brouillet

 

 

 

ⓒMaxime Brouillet

 

 

 

ⓒMaxime Brouillet

 

 

 

ⓒMaxime Brouillet

 

 

 

ⓒMaxime Brouillet

 

 

 

26th Floor Plan

 

 

 

27th Floor Plan

 

 

 

Design   ISSADESIGN, design de l'environnement intégré
Location   Montréal, Canada
Building area   3653㎡
Integrated project management   A+
Cabinetmaker   ESP
Lighting   Homier
Stair   Fer Forgé Montréal
Vegetation   Alphaplante
Wood   Unik Parquet 
Vinyle   Patcraft
Carpet   Interface
Mat   Specifica 
Verre   Vitrerie PARR
Furnitures   Burovision, Dvision21, Élément de base
Client   Behavox
Photographer   Maxime Brouillet 




'Interior Project > Office' 카테고리의 다른 글

KCI Group Headquarters  (0) 2021.10.27
Oficinas Prinzi  (0) 2021.10.21
Behavox  (0) 2021.10.19
SK Networks Lounge  (0) 2021.10.14
SK magic Brand shop, it’s magic  (0) 2021.10.13
ART CLUB BORN pHFormula  (0) 2021.10.12


마실와이드 | 등록번호 : 서울, 아03630 | 등록일자 : 2015년 03월 11일 | 마실와이드 | 발행ㆍ편집인 : 김명규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소정 | 발행소 : 서울시 마포구 독막로2길 12 2층 | 발행일자 : 매일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