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ohspace

 

 

 

The space we designed is the right-wing of the 3 to 4 different building groups that make up Layer 10. In the master plan to convert a 60-year-old factory site into a photo and video studio, we were in charge of remodeling the space and façade of a small cafe space of about 30 pyeong. We worked in the hope that the space we designed would give off a unique aura for each scene. Rather than a familiar and stable space, we hope for it to be a space that provides a setting where many people feel as if they have come to a new place each time. For this, it was important to consider two aspects. The proportions and materials of the façade, and the modeling of the interior space.

 

 

 

 

© Rohspace

 

 

 

First, we had to decide how to design the façade. In the existing building, the sandwich panels on the front of the second floor were positioned in awkward ratios, creating an unstable impression of the entire site. Therefore, it was necessary to establish the presence of this building by adjusting the ratio of the elevation before deciding which material to use and how to use it. We lengthened the elevation of the second floor from top to bottom to arrange the building into a large and powerful mass. Although it is a large mass, we thought that it should not be an overbearing elevation, and therefore intended it to be a side with a structural impression divided by a framework rather than a continuous surface. (Diagram 1)

 

 

 

 

DIAGRAM

 

 

 

Using glass blocks as material for the façade was a choice made by request of the client. The combination of glass blocks and metal frames is reminiscent of a famous project built in Paris in the 1930s. Rather than intuitively dividing the frame, the façade was constructed in such a way that the surfaces were divided according to the material properties and the need for light and a view, and the space between was filled with glass blocks. The logic is to complete the 10m long elevation through a repeated construction process making maximum use of a group of 4x6 module glass blocks and the metal frame made with ready-made materials. The metal frame is an auxiliary device defining the module and at the same time serves as a framework supporting the entire wall. Since the frame is there, it would also be possible to replace the wall with a material other than glass blocks in the future.

 

 

 

 

© Rohspace

 

 

 

One of the biggest challenges in the design was to create a sense of space through the interior modeling along with the façade design. The wall cutting through the center of the small space was structurally reinforced and torn down as much as possible. The two spaces spread out in parallel with columns in between were conceived as two different rooms with a long and narrow planar shape.

 

 

 

 

© Rohspace

 

 

 

In the room close to the façade of glass blocks, the entrance location was adjusted to maximize the effect of the glass blocks and the ceiling on the façade side was raised as much as possible. As the length of the entry/exit circulation was lengthened due to the change in the location of the entrance, we hoped to create an effect of being sucked deeply into the space of the glass blocks.

 

 

 

 

© Rohspace

 

 

 

In the space beyond the columns, there was no way to create the desired atmosphere with the red square pipe trusses left behind to support the roof, and so we decided to cover up all the square pipes. In terms of form, we created a long vaulted ceiling, while imagining the feeling of the space being immersed in the light coming in through the glass blocks. The three round columns between the two rooms act as an unobtrusive gateway. With the columns as a boundary, the atmosphere shifts according to the changing shape of the ceiling.

 

 

 

 

© Rohspace

 

 

 

우리가 설계한 공간은 Layer10을 이루고 있는 3-4개의 서로 다른 건물군 중 우측 날개에 해당한다. 60년 된 공장부지를 사진 및 영상촬영 스튜디오로 컨버전하는 마스터플랜 중 30평 남짓의 작은 카페 공간과 파사드 리모델링을 맡았다. 우리가 설계한 공간이 장면마다 고유한 아우라를 풍기기를 바라며 작업했다. 익숙하고 안정적인 공간보다는, 많은 사람들에게 매번 낯선 곳에 와있는 듯한 배경을 제공하는 공간이기를. 그러기 위해서는 두 가지 측면에서의 고민이 중요했다. 파사드의 비율과 재료, 그리고 내부공간의 조형.

 

 

 

 

© Rohspace

 

 

 

첫 번째, 파사드를 어떻게 디자인할 것인가가 가장 먼저 결정되어야했다. 설계 전 기존 건물에서는 2층 전면의 샌드위치패널이 매우 난감한 비율로 전체 사이트의 인상을 흔들고 있었다. 따라서, 어떤 재료를 어떻게 사용할지 정하기에 앞서 입면의 비율을 조정해서 이 건물의 존재감을 정립해줄 필요가 있었다. 우리는 2층의 입면을 위아래로 길게 늘려 해당 건물을 크고 힘있는 있는 덩어리로 정리했다. 덩치가 큰 매스이기는 하나 위압적인 입면이 되어서는 안된다는 생각에, 하나의 연속된 면이기 보다는 framework에 의해 분할된 구조적인 인상의 면이기를 의도했다. (Diagram1)

 

 

 

 

© Rohspace

 

 

 

입면 재료에 유리블럭을 사용한 것은 의뢰인의 요청에 의한 선택이었다. 유리블럭과 금속 프레임의 조합을 생각하니 1930년대 파리에 지어진 유명한 작품*이 떠올랐다. 감각에 의해 프레임을 나누기보다는 재료의 물성, 채광과 조망에 대한 필요에 의해 면을 분할하고 그 사이를 유리블럭으로 채우는 방식으로 입면을 구성했다. 4x6 모듈의 유리블럭 묶음과 기성재료를 최대한 활용한 금속 프레임이 반복적인 시공과정을 통해 10m의 긴 입면을 완성하는 논리이다. 금속 프레임은 모듈을 규정하는 보조장치임과 동시에 벽 전체를 지탱하는 골격의 역할을 한다. 골격이 있으니, 추후 유리블럭이 아닌 다른 재료로 벽을 교체하는 상상도 해볼 수 있다.

 

 

 

 

ELEVATION

 

 

 

파사드 디자인과 함께 내부 조형에 의한 공간감을 잘 살려내는 것이 설계상 큰 도전과제 중 하나였다. 크지 않은 공간의 중앙을 가로지르고 있던 벽은 구조보강 후 최대한 허물었다. 벽이 아닌 기둥을 사이에 둔 평행하게 펼쳐진 두 공간을 좁고 긴 평면모양의 두 개의 다른 방으로 생각하고 형태를 잡았다.

 

 

 

 

© Rohspace

 

 

 

유리블럭 파사드에 가까운 쪽의 방은 유리블럭의 효과를 극대화하기 위해 출입구 위치를 조정하고 파사드 쪽 천장을 최대한 들어올렸다. 출입구 위치 변경으로 출입 동선의 길이가 길어지면서 유리블럭의 공간으로 더 깊숙하게 빨려들어가는 효과를 기대했다.

 

 

 

 

© Rohspace

 

 

 

기둥 너머의 공간은, 지붕을 지탱하는 붉은색 각파이프 트러스를 남긴 채 분위기를 살릴 재간이 없어 각파이프를 모두 가리는 방향을 택했다. 형태적으로는 유리블럭을 통해 들어온 빛을 머금는 느낌을 상상하며 길고 긴 볼트 형태의 천장을 만들었다. 두 개의 방은 사이에 놓인 세 개의 원형기둥은 부담스럽지 않은 관문의 역할을 한다. 기둥을 경계로 달라지는 천장 모양에 의해 분위기가 전환된다.

 

 

 

 

© Rohspace

 

 

 

 

FLOOR PLAN

 

 

 

Architect  3ab
Location  Sangwon 4-gil, Seongdong-gu, Seoul, Republic of Korea
Program  Cafe and space rental
Gross floor area  100m2
Completion  2020
Chief designer  Hanbyeol Lee, Jaehyeon Park, Seungseok Hong
Client  LayerStudios(Plusjun)
Photographer  Rohspace




'Interior Project > Cafe&Restaurant' 카테고리의 다른 글

Terra Bean to Bar  (0) 2021.07.23
Layer10  (0) 2021.07.20
Maido Sushi Restaurant  (0) 2021.07.09
Restaurant Lunar  (0) 2021.07.06
GONGBECH - UNTOUCHABLE HEART  (0) 2021.06.30
orrrn  (0) 2021.06.23


마실와이드 | 등록번호 : 서울, 아03630 | 등록일자 : 2015년 03월 11일 | 마실와이드 | 발행ㆍ편집인 : 김명규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소정 | 발행소 : 서울시 마포구 독막로2길 12 2층 | 발행일자 : 매일

MasilWIDE News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