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Joonhwan Yoon




MER DE COUR Gijang-gun has more magnificent views than any other place in Busan. In particular, as the coastal road of the east coast has become famous as a drive course, it is also a frequently visited place to enjoy the wonderful views of the sea and coast by car. While following the beautiful scenery of the east coast, one can see a white concrete building situated on a small hill of the Gijang sea. It resembles a white lighthouse or a white fishing boat separating the sea, and it looks at the sea, idly standing at the far end as if it misses the distant sea. Furthermore, on that small hill, which is surrounded by the front yard of the East Sea and the pine trees of Gijang, the sunrise of the East Sea and the green pine trees can be seen from anywhere.




ⓒ Joonhwan Yoon




NINE HIGH AND LOW SPACES On a 6m high hill, this two-story building is composed of a total of nine levels from the first floor terrace to the observation tower. The topographic characteristics of hills, which are slopes, were connected as the main concept of the building’s interior and exterior spaces as well as the overall circulation. With the visual changes and experiences users can feel from the various heights and the location and form of the door installed to eliminate the boundary between the interior and exterior as well as connect the overall circulation, the building was designed to allow visitors to be able to roam the entire building as if they were taking a stroll and enjoy the colorful scenery. The first floor terrace, located at the very front of the hill, is the nearest space to face the sea and colony of pine trees, and it becomes the lowest level of the building while actively using the characteristics of a slope (hill). The hall on the first floor allows the various levels to be visually experienced since the form of the ceiling, which was created by the height difference of the interior floor as well as the height difference of the low terrace and roof floor that can be seen from the outside, is all visible from one space. Moreover, the view of the sea and the colony of pine trees through the window enriches this experience. The staircase to the roof and the tiered chairs in the vertical space provide a variety of visual changes created by each step. Furthermore, when the rooftop is reached, new perceptions and directions of various angles and heights are gained, and the roof floor that formed the hall’s ceiling becomes a stand with various views, providing people with a place to enjoy the wonderful view of the East Sea. The observation tower, which uses the upper part of the stairs, is the highest level, and it is also a space where the closest and farthest parts of the blue sky and East Sea can be seen, as well as a place where the whole building can be seen at a glance. The entire rooftop was made to offer a cozy feeling to users by creating a sense of rhythm, like the dynamics of music, with the combination of concrete, a processed material, and wood, a natural material.




ⓒ Joonhwan Yoon




아홉 개의 바다 풍경을 가진 카페, 메르데쿠르

메르데쿠르(앞뜰의 바다) 기장군은 부산의 어느 곳보다 절경이 많은 곳이다. 특히, 동해안의 해안도로는 드라이브 코스로 유명해지면서 자동차를 이용해 바다와 해안의 절경을 즐기기 위해 많은 사람들이 찾는 곳이기도 하다. 절경을 따라가다 보면 야트막한 기장 앞바다의 작은 언덕 위에 하얀 콘크리트 건물이 자리 잡고 있다. 마치 하얀 등대, 바다를 가르는 하얀 어선 등을 연상시키며, 먼 바다를 그리워하듯 우두커니 서서 바다를 바라본다. 그리고 동해의 앞뜰과 기장의 소나무로 둘러싸인 그 작은 언덕 위에서는 어디에서나 동해의 일출과 푸르른 소나무를 볼 수 있다.




ⓒ Joonhwan Yoon




높고 낮음의 아홉 공간들 6m 높이의 언덕 위, 2층 규모의 이 건물은 1층 테라스부터 전망 탑까지 총 9개의 레벨로 이루어져 있다. 경사지인 언덕의 지형적 특성을 건물 내외부 공간과 전체 동선의 주요 개념으로 연결한 것이다. 사용자가 다양한 높이에서 느낄 수 있는 시각적 변화와 경험, 그리고 내부와 외부의 경계를 없애고 전체 동선을 연결하고자 설치된 문의 위치와 형태로, 방문객이 건물 전체를 산책하듯 돌아다니며, 다채로운 경관을 즐길 수 있게 하고자 했다. 언덕에서 가장 앞쪽에 자리 잡은 1층의 테라스는 바다와 소나무 군락을 가장 가까이에서 마주할 수 있는 공간이며, 경사지(언덕)의 특성을 적극적으로 활용함과 동시에 건물에서 가장 낮은 레벨이 된다. 1층 홀의 모습은 내부 바닥의 높이차는 물론이고, 외부에 보이는 낮은 테라스와 옥상 바닥의 높이차로 만들어진 천장의 형상이 한 공간에서 모두 보임으로써 다채로운 레벨을 시각적으로 경험하게 한다. 그리고 창문 너머로 보이는 바다와 소나무 군락의 경치는 이 경험을 더욱 풍성하게 해준다. 옥상으로 올라가는 계단과 계단식 의자는 수직적인 공간에서 한 단 한 단이 만들어낸 시각적 변화로 다채로움을 선사하고 있다. 그리고 루프탑에 다다르면 다양한 각도와 높이의 새로운 시선과 방향을 가지게 되고, 홀의 천장을 형성한 옥상의 바닥은 다양한 전망을 갖는 스탠드가 되어 사람들에게 동해의 절경을 즐길 수 있는 장소를 제공한다. 그리고 계단 상부를 이용한 전망 탑은 가장 높은 레벨로, 동해의 푸른 하늘과 바다를 가장 가까이에서 먼 곳까지 볼 수 있는 공간이며, 건물 전체를 한눈에 볼 수 있는 곳이기도 하다. 옥상 전체는 음악의 강약처럼 가공 소재인 콘크리트와 자연 소재인 목재의 조합으로 리듬감을 만들어서 사용자에게 편안한 느낌을 주고자 했다.




ⓒ Joonhwan Yoon


ⓒ Joonhwan Yoon


ⓒ Joonhwan Yoon


ⓒ Joonhwan Yoon










SECTION

1st FLOOR PLAN






Architects   MIND ARCHITECTS

Location Jukseong-ri, Gijang-eup, Gijang-gun, Busan, Repubilc of Korea

Program Neighborhood facility 

Site area 1,934㎡

Building area 268.79㎡

Gross floor area 345.5㎡

Building scope 2F 

Building to land ratio 13.90% 

Floor area ratio 17.86% 

Design period 2016. 12 - 2017. 7 

Construction period 2018. 2 - 2019. 7 

Completion 2019. 7 

Principal architect Kiyeol Han 

Structural engineer SDM STRUCTURAL 

Mechanical, Electrical engineer Chungwoo ENG 

Construction CONCRETE DESIGN WORKSHOP 

Client MER DE COUR 

Photographer Joonhwan Yoon






해당 프로젝트는 건축문화 2020년 5월호(Vol. 468)에 게재 되었습니다.

The project was published in the May, 2020 issue of the magazine(Vol. 468).




'Architecture Project > Commercial' 카테고리의 다른 글

SAN SA VILLAGE  (0) 2020.06.10
LOST VILLA BOUTIQUE HOTEL  (0) 2020.06.10
MER DE COUR  (0) 2020.06.08
LJE BUILDING  (0) 2020.05.28
K BUILDING  (0) 2020.05.27
MÅNGATA  (0) 2020.04.20


마실와이드 | 등록번호 : 서울, 아03630 | 등록일자 : 2015년 03월 11일 | 마실와이드 | 발행ㆍ편집인 : 김명규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소정 | 발행소 : 서울시 마포구 독막로2길 12 2층 | 발행일자 : 매일

MasilWIDE News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