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Michel Denanc

Located in the historical centre of Paris, Cluny Museum is the museum of the Middle Ages and thermal baths, and gathers fragments of an history of Architecture that begins at the first century AD. The last piece added to the composition dates from the 21st century. The old entrance of the museum was inadequate to the intended restructuration of the museographic spaces and to properly elcome all kind of public. This new visitor centre therefore provides services and comfort naturally expected from such an important National Museum. Gently approaching the impressive figure of the Roman thermals, the new volumetry relies on an historical compression.


© Celia Uhalde


Acting as a catalyzer, it embraces the different space and time layers and generates a scenario that gives back to the Museum its prevalence on the street. The purpose of the intervention was to provide the site with an additional glow with the least impact on the existing structure. Playing with the dichotomy between the presence and the absence of the new fragment, it smoothly creates a fusion between the incoming and the ancient stories. Against this substantial background, the project appears as “a ring on its finger”, announcing to the passersby a new vitality and pursues the beautiful idea of a Roman city building up on itself. 


© Celia Uhalde


The structure relies on a few micropiles authorized by the archeology. It goes through the thickness of the ancient masonry delineating a protected archeological reserve of 250m2. Two volumes are juxtaposed, uneven, to define a contemporary image of the new building. Its seemingly fragmented volumetry reduces its impact from the perspective of the boulevard. 


© Michel Denanc


Allowing the original volumes to be perceived, the construction preserves the legibility and the succession of the old silhouettes. In search of an illusory timelessness in its complicity with the existing, the cladding is made of cast aluminium modules of uneven dimensions and reliefs, contrasting with the stony masses of the remains. Smiling at Boulevard Saint-Michel, this cast iron texture changes its colors as the sun travels. 


© Michel Denanc


The three façades are decorated with large flat areas of metal guipure, with a motif borrowed from carved stone lace and visible on the drum of the inner staircase of the chapel of the Gothic hotel, one of the museum’s emblematic rooms. This pattern tattoos some cast iron sheets and protects the few openings by diffusing a filtered graphic light. To calm the situation, the weighting was imposed with an  architecture of continuity that avoids, with the materiality of its envelope, any mimicry with its close environment. The idea of  reversibility is present in this cladding of cast iron plates with precise patterns in their design, and unique and hazardous reliefs.


© Celia Uhalde


On the facade, their thickness and assembly make up a traditional constructive principle. On Sommerard streets, the geometric treatment of the south façade shows a slight contraction that clearly designates it as the new entrance to the museum. The connection with the old Roman annex, one of the oldest houses in Paris, located on the edge of this boulevard, is made by a set of footbridges that partially overlook and protect the remains of the Caldarium. The interior organization enhances the available heights by developing on three platforms, one of which is only partial. 


© Michel Denanc


The museum is thus improving its reception facilities but also managing its preservation mission. With this extension, it widens the visit itinerary after the last room of the permanent circuit, located on the first floor of the existing building. The ribbon of a staircase, dressed in resin, wraps around the large volume of the hall and offers from the entrance the focus, a moving figure. It stands as a message that invites to the perception of spaces, as much as the discovery of the collections. Cluny Museum continues its long architectural history by filling in here and there its rare land availability that does not impact the archaeological potential. From a new location and within increasingly inelastic limits, it redistributes the sequence of rooms to redefine its museum paths.


© Michel Denanc


클루니 박물관

클루니 박물관 방문객 센터 파리의 역사적인 중심지에 위치한 클루니 박물관은 중세 시대의 온천이자 박물관이며 서기 1세기에 시작된 건축 역사의 일부이다. 추가된 마지막 건물은 21세기에 들어서 지어진 것이다. 박물관의 오래된 입구는 박물관의 분류 및 전시 공간의 재구성과 모든 종류의 대중을 적절히 맞이하기에는 불충분했다. 그러므로 새로운 방문객 센터는 이러한 중요한 국립 박물관에서 자연스럽게 기대되는 서비스와 편안함을 제공할 것이다. 새로운 건물은 로마 온천의 인상적인 형상에 점차 다가가는 역사적 압축이다. 촉매제 역할을 하는 이 건물은 다양한 공간과 시간의 계층을 수용하고 거리에 있는 박물관으로 돌아가는 시나리오를 갖는다. 개입의 목적은 현장 기존 구조물에 미치는 영향을 최소화하면서 추가적인 빛을 제공하는 것이었다. 


© Michel Denanc


새로운 단편의 존재와 부재 사이의 이분법을 활용하는 것은 새로운 이야기와 고대 이야기 사이의 융합을 조화롭게 만든다. 이런 실질적인 배경과는 달리, 이 프로젝트는 “손가락의 반지”처럼 지나가는 사람들에게 새로운 활력을 주고 로마 도시 자체를 구축하는 아름다움에 대한 아이디어를 추구한다. 구조는 고고학에 의해 승인된 몇 개의 마이크로파일에 의존한다. 그것은 250㎡의 보호된 고고학적 유적을 묘사한 고대 석조물의 두께를 관통한다. 새로운 건물의 현대적인 이미지를 정의하기 위해 2개의 볼륨이 나란히 배치되어 있다. 외관상 조각난 볼륨은 바깥 대로의 관점에서 그 영향을 감소시킨다. 


© Michel Denanc


이 구조는 원래의 볼륨을 인식할 수 있도록 이전 실루엣의 가독성과 연속성을 유지한다. 클래딩은 기존의 복잡한 시기를 표현하기 위해 불규칙한 치수의 주형 알루미늄 모듈로 제작되며, 이는 유적의 석조와는 대조되는 장치로 작용한다. 세인트 미셸(Saint- Michel) 거리에서 미소 짓는 이 주철의 질감은 태양의 움직임에 따라 그 질감이 변화된다. 3개의 입면은 굴곡진 석조 레이스에서 모티브를 얻어, 박물관의 상징적인 공간 중 하나인 고딕 호텔의 예배당 내부 계단의 드럼에서 볼 수 있는 메탈 기퓌르 레이스의 넓은 면으로 장식되어 있다. 이러한 패턴이 일부 주철 시트에 새겨져 여과된 그래픽 조명을 분산시켜 몇몇의 개구부를 보호하게 된다. 주변 맥락 속에 차분히 스며들기 위해, 재료의 선택이 중요했는데 이는 주변 환경의 모방이 아닌 연속성의 구조에 의한 것이었다. 


© Michel Denanc


주철 외피에는 역 가능성이라는 개념이 있으며, 주철판의 정확한 패턴과 독특하고 위험한 구호를 가지고 있다. 입면에서 그들의 두께와 집합은 전통적인 건설적 원리로 구성되어 있다. 솜머드(Sommerard) 거리에서 남측 입면의 기하학적 처리가 약간 위축되어 보이지만 박물관의 새로운 입구라는 것을 명확하게 보여준다. 이 대로의 가장자리에 위치한 파리에서 가장 오래된 건물 중 하나인 옛 로마 별관과의 연결은 고대 로마의 온탕 욕실(Caldarium)의 유적을 보호하는 일련의 다리이다. 


© Michel Denanc


내부 조직은 3개의 플랫폼을 개발하여 사용 가능한 높이를 개선하며, 그 중 하나는 단지 부분적인 것이다. 이에 따라 박물관 측은 안내 시설을 개선하면서도 보존 임무도 관리하고 있다. 이 확장을 통해 기존 건물 1층에 위치한 마지막 방 이후의 동선이 확장된다. 수지로 장식된 계단의 리본은 많은 수의 홀을 감싸고 입구에서부터 움직이는 모습을 제공한다. 이것은 컬렉션의 발견만큼이나 공간에 대한 인식을 불러 일으키는 메시지로 작용한다. 클루니 박물관은 고고학적 잠재력에 영향을 미치지 않는 희귀한 토지 이용가능성을 이곳 저곳으로 메움으로써 그것의 오랜 건축 역사를 이어간다. 새로운 위치와 완고한 한계 내에서 박물관의 동선을 재정의하기 위해 방의 순서를 재배치한다.


SIT PLAN


SECTIONㅣDIAGRAM


FLOOR PLAN




Architect BERNARD DESMOULIN ARCHITECTE

Location Paris, France 

Program Museum 

Site area 900㎡ 

Completion 2018. 7 

Project team Bernard Desmoulin Architecte

Client Ministry of Culture / OPPIC 

Photographer Celia Uhalde, Michel Denanc




해당 프로젝트는 건축문화 2018년 11월호(Vol. 450)에 게재 되었습니다.

The project was published in the Sep, 2018 issue of the magazine(Vol. 450).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유럽 프랑스 | 파리
도움말 Daum 지도

'Project > Cultural' 카테고리의 다른 글

FUZHOU STRAIT CULTURE AND ARTS CENTER  (0) 2019.02.06
BUNJIL PLACE  (0) 2019.02.05
NEW VISITOR CENTER OF CLUNY MUSEUM  (0) 2019.01.24
PALESTINIAN MUSEUM  (0) 2019.01.14
Hakka Indenture Museum  (0) 2019.01.11
ZARYADYE PARK  (0) 2019.01.08


마실와이드 | 등록번호 : 서울, 아03630 | 등록일자 : 2015년 03월 11일 | 마실와이드 | 발행ㆍ편집인 : 김명규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소정 | 발행소 : 서울시 마포구 독막로2길 12 2층 | 발행일자 : 매일



MasilWIDE News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