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lessandra Chemollo

 

 

 

Enthusiasm, curiosity, and pleasure: these three keywords guided the approach of the architects of the Barbarito Bancel practice in designing the Moët Hennessy group’s new workspaces. The group, representing excellence in wines and spirits, has established its French headquarters above the Grande Épicerie de Paris, on the upper floors of Bon Marché, with a floor space of over 10,000 m² in the gastronomic heart of Paris.

 

The stakes were very high in both image and use. The project had to reflect Möet Hennessy’s values, enhance the site’s Art Deco heritage, design a sustainable project, embody the group’s development strategy in the project, and initiate a cultural transformation of the company by presenting contemporary workspaces, amid a profound questioning of working methods and the spread of distance working. The aim was to create a unique, outstanding project that would benefit Moët Hennessy’s staff. Driven by the vision of Philippe Schaus, the company’s President, the method of the architects Barbarito Bancel was based on listening, with the aim of designing tailor-made spaces and bringing out the potential of the place and its hidden virtues. Common sense, high standards, and the quality of the result are the foundations of sustainable architecture.

 

The challenge was to design contemporary workspaces in partnership with the Moët Hennessy teams, including Sylvie Atienza, director of human resources, aiming steadily at transformation, creativity, and results. In an increasingly digital, “augmented and algorithmic” society, offices can still convey feelings, pleasure, well-being, and renewed peer relationships. They are a vital ingredient in the performance and success of any business. The space for “productive work” becomes a “place to live”, “a place of empathy”, promoting personal growth, confidence, and sharing. At first glance, the quality of the architectural space is visual; it then touches the sphere of the invisible, relating to individual feelings and favoring well-being that goes well beyond immediate comfort. Today’s workspaces are capable of developing qualities similar to those of living spaces. Creating emotions, stirring the senses, offsetting the expansion of virtual space, and the presence of digital technology: are the new requirements that architecture has to fulfill. The wish for renewed ties with nature resonates with the urge to disconnect from the virtual world. The desire for “beauty” is no longer superfluous; it has become an elementary need, an essential quality.

 

The adoption of current thinking about workspaces and the embodiment of the Moët Hennessy group’s values in architecture was the first step in the project. Excellence, know-how, craftsmanship, attention to detail, authenticity of materials, nobility without ostentation, the festive spirit, the pleasure of celebrating, the art of living, and the art of tasting: Moët Hennessy’s values have been a source of inspiration. In these ways, the project exploits “natural light as its raw material” and creates sightlines towards the Parisian urban landscape or the central patio laid out with vegetation. This combination defines comfortable workplaces, bright, soundproof, and filled with greenery. Likewise, the project seeks the right balance between shared space and individual space, with an efficient organization between servant spaces and served spaces, and offers a clearly legible plan that conveys a sense of security and serenity. In keeping with these values, the Barbarito Bancel practice offers a comprehensive and holistic design to develop a tailor-made, coherent, and unique spatial ensemble: glazed steel frames in the façade, removable partitions, the design of the furniture, flexible floors, parquet, carpets, lighting, chandeliers, signage, and iconography. Ultimately, the MH142 project has been an architectural, human, and entrepreneurial adventure conducted with the desire to combine efficiency, elegance, and feeling. The staff’s sense of fulfillment is undoubtedly the greatest reward.

 

 

 

ⓒAlessandra Chemollo

 

 

 

Moët Henness 그룹의 새로운 작업 공간을 설계할 때 건축가는 열정, 호기심, 즐거움; 이 세 가지 키워드로 접근했다. 와인과 증류주에 탁월한 대표주자로 손꼽히는 이 그룹은 파리의 중심부에 10,000m²가 넘는 면적을 가진 본 마르셰의 상층부에 프랑스 본사를 설립했다.

 

이 프로젝트는 Moët Henness의 가치를 반영하고, 아르데코 유산의 강화, 지속 가능한 프로젝트 설계, 그룹 개발전략을 구체화하고, 작업방식에 대한 깊은 의문과 작업거리 확산 속에서 현대적 업무공간을 제시함으로써 회사의 문화적 전환을 시작해야 했다. Moët Henness의 직원에게 도움이 될 독특하고 뛰어난 프로젝트를 만드는 것이 목표였다. 그룹의 비전에 따라 건축가의 방식은 맞춤형 공간을 디자인하고 그 장소의 잠재력과 숨겨진 덕목을 끌어내는 것을 목표로 하여 경청하는 것에 기반을 두었다. 상식, 높은 기준, 그리고 그 결과의 품질이 지속 가능한 건축의 기반이다.

 

혁신, 창의성, 결과물을 꾸준히 지향하는 인사 담당자를 비롯한 Moét Hennessy 팀과 협력하여 현대 작업 공간을 설계하는 것이 과제였다. 점점 더 디지털화되고 "증강되고 알고리즘적인" 사회에서 사무실은 여전히 감정, 즐거움, 행복, 그리고 새로워진 동료 관계를 전달할 수 있다. 그것들은 어떤 사업의 성과와 성공에 필수적인 요소이다. '생산적인 일'을 할 수 있는 공간이 '살 수 있는 공간', '공감의 공간'이 돼 개인의 성장과 자신감, 나눔을 촉진한다. 언뜻 보기에 건축 공간의 질은 시각적이다. 그것은 개인의 감정과 즉각적인 편안함을 훨씬 뛰어넘는 웰빙과 관련된 보이지 않는 영역에 닿는다. 오늘날의 작업공간은 생활공간과 유사한 자질을 개발할 수 있다. 감정을 창조하고, 감각을 자극하고, 가상 공간의 확장을 상쇄하고, 디지털 기술의 존재는 건축이 충족시켜야 하는 새로운 요건이다. 자연과의 새로운 인연을 향한 바람은 가상 세계와 단절하고 싶은 충동으로 울려 퍼진다. "아름다움"에 대한 욕구는 더 이상 불필요하지 않다. 그것은 기본적인 욕구, 필수적인 자질이 되었다.

 

작업 공간에 대한 현재의 사고방식을 채택하고 건축에 있어 모에 헤네시 그룹의 가치를 구현한 것이 프로젝트의 첫 번째 단계였다. 우수성, 노하우, 장인정신, 세세한 것에 대한 주의력, 재료의 진정성, 허식이 없는 고결함, 축제 정신, 축하하는 즐거움, 삶의 예술, 시식 예술: 모에 헤네시의 가치관은 영감의 원천이 되었다. 이러한 방식으로, 프로젝트는 "자연광"을 원료로 이용하고, 파리의 도시 풍경이나 식물로 배치된 중앙 파티오를 향한 시야선을 만든다. 이 조합은 밝고 방음이 되며 녹음이 가득한 쾌적한 작업 공간을 정의합니다. 마찬가지로 이 프로젝트는 서빙 공간과 서비스 공간 사이의 효율적인 조직으로 공유 공간과 개별 공간의 올바른 균형을 추구하며, 안정감과 평온감을 전달하는 명확한 읽기 쉬운 계획을 제시한다. 건축가는 이러한 가치에 맞추어 맞춤 제작되고 일관되며 독특한 공간 앙상블을 개발하기 위한 종합적이고 전체적인 디자인을 제공했다. 파사드의 유리 철골, 탈착식 파티션, 가구의 디자인, 유연한 바닥, 파켓, 카펫, 조명, 샹들리에, 간판, 그리고 아이콘그래피. 궁극적으로, 이 프로젝트는 효율성, 우아함, 그리고 느낌을 결합하려는 열망과 함께 수행된 건축, 인간, 기업가적 모험이었다.

 

 

 

ⓒAlessandra Chemollo

 

 

 

ⓒAlessandra Chemollo

 

 

 

ⓒAlessandra Chemollo

 

 

 

ⓒAlessandra Chemollo

 

 

 

ⓒAlessandra Chemollo

 

 

 

ⓒAlessandra Chemollo

 

 

 

ⓒAlessandra Chemollo

 

 

 

ⓒAlessandra Chemollo

 

 

 

ⓒAlessandra Chemollo

 

 

 

ⓒAlessandra Chemollo

 

 

 

ⓒAlessandra Chemollo

 

 

 

ⓒAlessandra Chemollo

 

 

 

ⓒslowphoto.studio

 

 

 

ⓒslowphoto.studio

 

 

 

ⓒslowphoto.studio

 

 

 

ⓒslowphoto.studio

 

 

 

ⓒslowphoto.studio

 

 

 

ⓒslowphoto.studio

 

 

 

Architects   Barbarito Bancel Architectes
Location 
  Paris, France
Executive architect   LBM
Project management consultant   Shift-in
Structural engineer   Somete
Electrical engineer   Kee
Building control officer   BTP consultants
HVAC engineer   Cap Ingelec
Lighting consultant   Ponctuelle
Acoustics engineer   Altia
Environmental consultant   Themaverde
Kitchen consultant   Interface
Bar & beverages consultant   Barspoon
Technical coordination consultant   Totem
Landscape   Les Jardins de Gally
Client   Moët Hennessy
Photographer   Alessandra Chemollo, slowphoto.studio




'Interior Project > Office' 카테고리의 다른 글

Cabinette Co-Working  (0) 2022.01.24
CONISHA showroom & office  (0) 2022.01.20
Moët Henness  (0) 2022.01.17
Microsoft House  (0) 2022.01.04
Goodman Castellana Offices  (0) 2021.12.21
BLUE Communications  (0) 2021.12.16


마실와이드 | 등록번호 : 서울, 아03630 | 등록일자 : 2015년 03월 11일 | 마실와이드 | 발행ㆍ편집인 : 김명규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소정 | 발행소 : 서울시 마포구 독막로2길 12 2층 | 발행일자 : 매일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