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Massimo Crivellari




A virtuous example of coexistence between the industrial and the agricultural world, Powerbarn interprets the conversion process of part of an industrial area, once property of the Eridania sugar company, into a bioenergy production plant. The project is explained through the presence of the “dunes” (an element typical of the Adriatic landscape) built along the entire perimeter of the area. With surmounted by trees and pathways, accessible to both pedestrians and cyclists, the edge of this area is a natural embankment. Thus defined, the margins of the intervention create an interface between agriculture and energy production. The furnace building and the adjacent chimney are the most characterizing architectures of the intervention, both in terms of size and for their design. Positioned along the Carrarone road, their volumes appear to be imposing but yet mitigated both by the presence of the dunes, which minimize the perception of their height, and by a sophisticated camouflage on their outer surfaces, faceted into a sort of kaleidoscope of triangular shapes.




ⓒ Massimo Crivellari




The main building (i.e. the furnace and smoke line) has a remarkable size: measuring about one hundred meters in length and over thirty meters high. The chimney, which is located next to the furnace, reaches a height of 50 meters. Behind these buildings are the engine rooms, the large condenser, the ample canopy under which wood chips are stored and dried before being led to the furnace through a conveyor belt. Further beyond, following Vaccarini’s design of large rectangles that may recall the shape of urban blocks, are located vast areas where the wood chips are moved and stored. Composting areas and the biogas production plant are located on the opposite side of the site.




ⓒ Massimo Crivellari




What really strikes the attention of the observer is the multifaceted pattern for the external skin of the two main buildings: large triangular surfaces envelope the volumes of the furnace and chimney, cleverly subverting their geometries. Made with steel structures, they are weaved with wooden panels, laid in a parallel pattern. The weave of the wooden shingles does not follow a uniform pattern, but instead it changes direction on each face, thus offering to the observer an ever changing perception of the building, that varies depending on the point of view and the different hours of the day or light conditions. The wooden cladding is also a tribute to the art of weaving and nomadic architecture. The architectural solution is consistent with the overall idea of environmental mitigation that inspired the project. Giovanni Vaccarini has already demonstrated his interest in the perceptive dimension of architectural elements on other occasions.




ⓒ Massimo Crivellari




다각적 패턴으로 감싸진 대형 바이오에너지발전소, 파워반

이탈리아 라벤나는 아드라아해와 연결된 내륙 도시다. 이 한적한 농경지 언덕에 바이오에너지발전소가 들어섰다. 과거 에리다니아 설탕 회사의 소유였던 산업지역이 대규모 에너지발전소로 탈바꿈한 것이다. 이 발전소는 “언덕” 둘레를 따라 형성됐다. 발전소 언덕의 둘레는 마치 자연적으로 형성된 제방같이 보인다. 이 가장자리는 농업과 에너지 생산 사이 경계다.




ⓒ Massimo Crivellari




용광로 건축물과 굴뚝은 이 발전소의 주요 건물이며, 크기와 디자인적으로 바이오에너지발전소 대지 안에서 가장 특징적인 모습을 보이는 구조물이다. 도로를 따라 배치된 건물의 볼륨은 눈에 띄지만 언덕이 있어 높이에 대한 인식을 축소시킨다. 외부 표면은 정교한 삼각형 모양의 무늬처럼 보이지만, 이런 다각의 형태는 동시에 거대한 건축물의 느낌을 완화한다.




ⓒ Massimo Crivellari




용광로인 본관의 볼륨은 길이 약 100m, 높이 30m에 달한다. 용광로 옆 굴뚝은 높이가 50m에 이른다. 이 건물 뒤에는 엔진실과 대형 콘덴서가 있으며, 나무 뗄감을 용광로로 가기 전 저장하고, 건조할 수 있는 캐노피 공간, 뗄감을 용광로로 옮기는 컨베이어 벨트 등이 있다. 그 외에도 이 지역 일대의 대지 모양을 떠올리게 하는 빈 공간은 뗄감을 이동하고 저장하는 곳이다. 퇴비 지역과 바이오 가스 생산 공장은 용광로 건축물과 반대편에 위치한다.




ⓒ Massimo Crivellari




두 개의 주요 건물의 외피에 대한 다면적 패턴은 큰 삼각형이 이어지며 만들어졌다. 용광로와 굴뚝의 볼륨을 감싸는 이 기하학적 형태는 강철 구조물에 목재 패널로 직조되어 있다. 나무 패널의 직조는 균일한 패턴을 따르지 않지만 대신 각각 향하는 방향을 변경하여 관찰자의 관점, 매 시간과 자연광 조건에 따라 변화하는 건물에 대한 변화무쌍한 인식을 제공한다. 목재 클래딩은 또한 직조, 유목 건축의 예술에 기여를 한다. 건축적 해결은 프로젝트에 영감을 준 환경 완화에 대한 전반적인 아이디어와 일치한다. 이는 건축가가 평소 다른 작품에서도 보여주었던 건축 요소의 인지적인 규모를 따르는 디자인과 일맥상통한다.




ⓒ Massimo Crivellari


ⓒ Massimo Crivellari


ⓒ Massimo Crivellari


ⓒ Massimo Crivellari







SECTION





1st FLOOR PLAN






Architects   GIOVANNI VACCARINI ARCHITETTI

Location   Russi, Ravenna, Italy 

Program   Power plant 

Site area   167,000m²

Gross floor area   2,400m²

Height   40m 

Construction period   2016 - 2019 

Principal architect   Giovanni Vaccarini 

Project manager   Santo Riganello, Carlo Manganelli, Giovanni Pasqui, Venanzio Garau, Fernando Maltinti 

Engineer   Franco Meroni, Corrado Zampatti, Antonino Caronia 

Landscape design   (Studio Paisà) Antonio Stignani 

Client   Powercrop Russi srl 

Photographer   Massimo Crivellari





해당 프로젝트는 건축문화 2020년 8월호(Vol. 471)에 게재 되었습니다.

The project was published in the August, 2020 issue of the magazine(Vol. 471).





마실와이드 | 등록번호 : 서울, 아03630 | 등록일자 : 2015년 03월 11일 | 마실와이드 | 발행ㆍ편집인 : 김명규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소정 | 발행소 : 서울시 마포구 독막로2길 12 2층 | 발행일자 : 매일

MasilWIDE News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