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Shin Kyungsub


Narnia is an imaginary land created by a space of fantasy. As vivid stories overlap with actual places, the epic scenery of Narnia's program box makes one remember the space that appears in reality, as a fantasy. Like Jean Baudrillard said, perhaps hyper-reality is being used as a strategy to conceal reality in the real world. 


ⓒ Shin Kyungsub


Just as Disneyland exists, imitating children, to turn adults' childishness into fantasy, we dream of unfamiliar routines in an imaginary world created by hyperreality, which feels more real than reality. Like homo narrans with storytelling instincts, humans create different events and stories out of the same space, based on their own different modes of unconsciousness. 


ⓒ Shin Kyungsub


And it is only possible to create my own story when my own memories stain the narrative scenery, rather than a weaving of picturesque scenes that float by. In order to form a single body, Narnia's rooms are not divided pieces within a whole; rather, it is made up of event boxes containing scenery of their own, stacked and tangled to form a scenery collection, thus creating a place. 


ⓒ Shin Kyungsub


If these various event program boxes are able to emphasize or weaken the reality of each characteristic on their own and control the ambiance, this space will serve as a selective equalizer for tuning and generating individual scenes, like music. 


ⓒ Shin Kyungsub


Those who enjoy traveling solo nowadays enjoy personal social sharing through one-off, accidental and unfamiliar encounters. In other words, modern, nomadic people themselves become the loners of life, wanting to establish a daily relationship through private sharing with each other. Narnia dreams of realistic deviation of travelers through the overlapping ‘curious room’.


ⓒ Shin Kyungsub


제주 나니아

나니아(Narnia)는 환상 속의 공간이 만들어내는 가상의 나라를 의미한다. 제주 나니아의 프로그램 박스가 자아내는 서사적 풍경(epic scenery)들은 생생한 이야기들이 실제적 (actual) 장소에 오버랩 되면서, 현실 속에 나타난 공간을 환상으로 기억하게 만든다. 장 보드리야르의 말처럼, 어쩌면 실재하는 세상에서 현실을 은폐하기 위한 전략으로 하이퍼리얼리티 (hyper-reality)가 사용되고 있는 줄도 모른다. 어른들의 유치함을 환상으로 돌리기 위해 어린아이 흉내를 내며 디즈니랜드가 존재하듯, 현실보다 더 진짜 같은 과다현실이 만드는 가상적 세계 속에서 우리는 낯선 일상을 꿈꾼다.


ⓒ Shin Kyungsub


인간은 이야기 본능을 가진 호모나랜스처럼, 같은 공간도 각자 다른 무의식적 인지방식에 따라 다른 이벤트와 이야기를 만들어낸다. 그리고 스쳐지나가는 연속된 장면들이 엮인 회화적 풍경이 아닌, 자신의 기억들이 묻어 서사적 풍경을 이룰 때 비로소 나만의 이야기 생성이 가능해진다. 나니아의 방들은 하나의 몸체를 이루기 위해 전체 속의 나눠진 조각들이 아닌, 각자만의 풍경을 담는 이벤트 박스들이 적층되고 얽혀 풍광무리(Scenery Collection)를 이룸으로써 하나의 장소를 만든다. 


ⓒ Shin Kyungsub


만약 이 다양한 이벤트 프로그램 박스들이 저마다 각 특성에 따른 리얼리티를 스스로 강조하거나 약화시키며 분위기 조절이 가능하다면, 이러한 공간은 마치 음악처럼 사람들에게 저마다의 풍광을 조율하고 생성하는 선택적 이퀄라이저 역할을 할 것이다. 요즘 혼행 ? 나홀로 여행을 하는 문화향유자들은 일회적이며 우연한 낯선 만남들을 통해 극히 사사로운 사회적 나눔을 즐긴다. 즉 노마드한 현대인들은 스스로 삶의 여정객이 되어, 각자 그리고 서로 간의 사적공유(private sharing)을 통해 일상적 관계 맺기를 원한다. 나니아는 중첩된‘ 호기심의 방(curious room)’들을 통해 여행자들의 실제적 일탈을 꿈꾼다.


DIAGRAM


EXPLODED AXONOMETRIC


FLOOR PLAN




Arcjotect L'EAU Design

Location Seogwipo-si, Jeju-do, Republic of Korea 

Use Restaurant, Spa 

Site area 768.00m² 

Built area 151.78m²

Total floor area 860.24m² 

Floor B1, 3F 

Structure Reinforced concrete 

Exterior finish Luxteel, old blue brick, exposed concrete 

Photographer Shin Kyungsub



해당 프로젝트는 건축문화 2018년 4월호(Vol. 443)에 게재 되었습니다.

The project was published in the April, 2018 issue of the magazine (Vol. 443)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제주특별자치도 서귀포시 | 제주특별자치도 서귀포시
도움말 Daum 지도

'Project > Retail' 카테고리의 다른 글

Heyri 33  (0) 2018.06.22
Sinsadong 645-28  (0) 2018.06.21
Narnia  (0) 2018.06.07
Yosukwon  (0) 2018.04.06
Genesis Skycellar  (0) 2018.03.29
Kanda Terrace  (0) 2018.03.27


마실와이드 | 등록번호 : 서울, 아03630 | 등록일자 : 2015년 03월 11일 | 마실와이드 | 발행ㆍ편집인 : 김명규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소정 | 발행소 : 서울시 마포구 독막로2길 12 2층 | 발행일자 : 매일



MasilWIDE News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