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STUDIO SIM

 

 

 

The first is a play on words, MAAT, reminiscent of the word ‘mart’ of Hanyang Supermarket, an identity that started from the mart. The story of the space started with the hopes of continuing the heartwarming minds and communication with the residents with whom affection was shared for a long time, even in the new space in the same location. The second is an abbreviation of ‘MArket And Turtle’, as in ‘Market And Turtle’, which symbolizes the slow but wise animal turtle that closely resembles the tradition of the long-lived Hanyang Supermarket.

 

 

 

 

© STUDIO SIM

 

 

 

Before planning the space, we wanted to create a coffee culture where people can leisurely take a rest through coffee at the very place of Hanyang Supermarket, which has always been with the daily life of local residents in an alley in Seongsu-dong for over 36 years. The main color was determined with the concept of planting bright mustard yellow flowers in the alley that is still rather dreary.

 

 

 

 

© STUDIO SIM

 

 

 

MAAT, by maximizing the merit of being located in the corner of the alley, secured abundant light through the open terrace at the corner. Furthermore, a coffee culture space, where one can comfortably rest and go, was aimed to be created by forming frameless folding doors and seats using old materials. This space is an open space that communicates with local residents, and it is a lyrical space within the city that can only be felt in MAAT, where the local scenery, wind, air, and sunlight can be found, as it inherits the rests, conversations and relaxed feelings that existed on the flat wooden bench in front of the existing Hanyang Supermarket. In addition, red bricks that are commonly found in old factory buildings in Seongsu were replaced with glass blocks as a modern reinterpretation of the material, and the wood and mustard color, which in contrast have warm properties, harmonize with each other in the space. The three materials permeate the past and present, and express the story containing the coexistence of the future. Although it is small, space was also allocated to the men’s and women’s restrooms for customer convenience. Royal blue velvet curtains were used at the entrance to the restrooms and staff space to convey the impression of a secret space.

 

 

 

 

© STUDIO SIM

 

 

 

After the cafe opened, although the space was turned into a cafe from a long-time supermarket, it is getting famous in the alley as a place frequented by the elderly in the neighborhood, who used to come and go like a reception room. If you are visiting Seongsu-dong on a clear day, we recommend stopping by MAAT, colored yellow in an isolated alley in Seongsu-dong, which is called Bukseongsu nowadays, as a good place to sit on a vintage Eames chair and relax with a specialty coffee.

 

 

 

 

© STUDIO SIM

 

 

 

첫 번째는 한양슈퍼의 ‘마트(mart)’를 연상시키는 언어유희, 마아트, 마트로부터 시작한 아이덴티티였고 같은 장소, 새로운 공간에서도 오랫동안 정을 나누었던 주민들과 이어지는 소통, 그리고 훈훈한 마음을 이어나가자는 바램으로 공간의 이야기를 시작했다. 두 번째, ‘Market and Turtle’ 마트와 거북이의 줄임말로 오랜 시간 장수한 한양마트의 전통과도 많이 닮아 있는 느리지만 지혜로운 동물 거북이를 상징한 ‘MArket And Turtle’의 줄임말이기도 하다.

 

 

 

 

© STUDIO SIM

 

 

 

공간을 기획하기에 앞서 36년이 넘는 세월 동안 성수동 골목에서 변함없이 지역 주민의 일상과 늘 함께 해온 한양슈퍼의 바로 그 자리에서, 커피를 통해 여유롭게 쉬어가는 커피문화를 만들어 가고자 하였다. 아직은 다소 칙칙한 골목길에 화사한 머스터드 옐로우 꽃을 심자는 컨셉으로 메인색상을 정했다.

 

 

 

 

© STUDIO SIM

 

 

 

MAAT는 골목의 코너에 위치한 이점을 극대화하여, 코너쪽에 오픈테라스를 통해 풍부한 채광을 확보하였고, 프레임리스 폴딩도어와 고재를 이용한 좌석 조성으로, 편하게 쉬었다 갈 수 있는 커피 문화공간을 만들고자 하였다. 이 공간은 지역주민과 소통하는 열린 공간으로, 기존 한양슈퍼 앞 평상에 있던 쉼, 대화, 여유로움을 그대로 이어받아 지역의 풍경과 바람과 공기, 햇살이 가장 잘 드리울수 있는 MAAT에서만 느낄 수 있는 도심 속 서정적 공간이다. 또한 성수의 오래된 공장건물에서 흔히 볼 수 있는 적벽돌을 현대적인 소재로 재해석한 유리블럭으로 치환하여 사용하였고 이에 대비되는 따뜻한 물성인 목재와 머스터드 칼라는 공간속에 함께 어우러지며 과거와 현재를 투과하여 미래의 공존을 담은 스토리를 표현하고 있다. 작지만, 남/녀 화장실에도 공간을 할애해서 고객의 편의성도 확보했다. 화장실입구 및 직원공간에는 로얄블루색상의 벨벳커튼으로 연출해서, 비밀공간의 느낌을 전달 하고자 했다.

 

 

 

 

© STUDIO SIM

 

 

 

카페 오픈 이후, 오랜 슈퍼에서 카페로 변화된 공간이지만 사랑방처럼 드나드시던 동네 어르신들께서 자주 애용해 주시는 곳으로 골목에서 유명세를 치르고 있다고 한다. 날씨 좋은 날 성수동 들린다면, 요즈음 북성수라 불리는 성수동 외진골목에 노랗게 물들어있는 MAAT에 들러서 빈티지 임스체어에 걸터 앉아 스페셜티커피로 여유를 가져도 좋을 공간으로 추천한다.

 

 

 

 

© STUDIO SIM

 

 

 

 

© STUDIO SIM

 

 

 

 

© STUDIO SIM

 

 

 

 

© STUDIO SIM

 

 

 

 

ELEVATION

 

 

 

 

FLOOR PLAN

 

 

 

Studio  HED URBAN studio
Location  Seongdong-gu, Seoul, Republic of Korea
Program  Cafe
Area  49m2
Completion  2021. 5
Project Director  Bumgyu Kim
Designer  Hyunjeong Kim, Gyeonggyu Lee
Construction  HED URBAN studio
Client  MAAT Brewers
Photographer  STUDIO SIM




'Interior Project > Cafe&Restaurant' 카테고리의 다른 글

Burleigh Pavilion  (0) 2021.08.25
The Zentral Kitchen  (0) 2021.08.20
MAAT Coffee Brewers  (0) 2021.08.18
WINE & BISTRO OOMPH  (0) 2021.08.17
Chicken Mafia  (0) 2021.08.10
Persimmon Coffee  (0) 2021.08.09


마실와이드 | 등록번호 : 서울, 아03630 | 등록일자 : 2015년 03월 11일 | 마실와이드 | 발행ㆍ편집인 : 김명규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소정 | 발행소 : 서울시 마포구 독막로2길 12 2층 | 발행일자 : 매일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