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Simone Bossi




The new Church of the Penitent Thief and the annexed parish complex opened to the public. The project for the new sacred space rises from a strongly participatory process shared with the whole community: a church that does not sacrifice its symbolic and evocative dimensions, while striving to be recognizable and inclusive. Taking a cue from the archetypal image of a church, the design seeks an architecture devoid of virtuosity, to loyally reflect the essence yet be immediately readable: sober, solemn, but not monumental. It echoes the mysticism of everyday life. The wall casing is light in color, evoking the marble of classical architecture, but is free of the powerful material element that detracts from a church’s modest geometries, turning it into a precious exception within its context. The perimeter of the new church is defined by walls that bend and slide off each other, evolving into large half-open doors that signal two points of access to the main hall, in addition to the main entrance. A continuous crack from heaven to earth and running along the entire roof, cuts and splits the building’s shell, revealing the presence of the sky. This symbolic gash in the veil of the temple, is intimately connected to the naming of the new Church of the Penitent Thief and to the redemption message that it seeks to convey.




ⓒ Simone Bossi




The architectural, liturgical, and artistic components of the project have been carefully considered and deeply analysed as intimately connected facets, and as faces of a single body. The main liturgical spaces have been organized along the perimeter, built in wall niches: the baptistery next to the entrance, the weekday chapel beside the altar and mirroring it, a cozy area dedicated to the choir. Moreover, the artistic path unfolds to encompass the entire wall development. The resulting central void is dedicated to the assembly hall. The interior space is characterized by a few carefully selected materials, intimate and welcoming, and bathed in natural light. The parish complex develops on the east side of the church and consists of two new buildings plus a refurbishment of the existing building, previously used as a place of worship. The planimetric distribution gives access to the church from the parish premises, and through them, leads to the new building from the Park of Peace behind it. The new buildings form an internal courtyard overlooked by all the classrooms for catechesis: an open tree-lined and public space for aggregation, play and meeting, that acts as a filter to and from the urban surroundings. The roof of the building connecting the church and the two-storey building that shapes the east side of the lot, is a sloping green roof accessible from the park itself. This element emphasizes the connection and open relationship of the parish complex with the urban context to which it belongs.




ⓒ Simone Bossi




The message of liberation and redemption, linked to the figure of the Penitent Thief, is also reinforced by the decision to involve inmates at the La Dozza prison of Bologna (at the end of their sentence and following a period of training) in the construction phase of the complex. A project of significant architectural and social value that generates a new center to welcome worshippers and visitors of all walks.




ⓒ Simone Bossi




균열의 틈새로 이어지는 구원의 길, 사베냐의 참회하는 자들을 위한 교회

신성한 공간을 위한 이 새로운 교회는 공동체 전체가 공유하는 참여 과정에서 시작됐다. 즉, 상징적이고 상기시키는 관점을 희생시키지 않는 반면에 인식 가능하고 포용적이기 위해 노력하는 교회다. 교회의 전형적인 이미지를 가졌다고 볼 수 있는 건물 디자인은 기교를 배제하고 교회 건축의 본질을 충실하게 반영한다. 냉정하고 엄숙하지만 기념비적이지는 않은 공간이다. 벽 마감은 밝은 색상으로 고전 건축의 대리석을 연상시키지만 교회의 수수한 기하학적 구조를 거스르는 강렬한 재료가 없어, 문맥 내에서 예외적인 요소가 된다. 새 교회의 경계는 서로 구부러지고 미끄러지는 벽으로 정의되며, 정문과 함께 메인 홀에 대한 두 개의 진입을 나타내는 반 개방 문으로 전환된다. 하늘에서 땅까지 연속적인 균열이 지붕 전체를 따라 흐르고 건물의 외관을 자르고 분할하여 하늘의 존재를 드러낸다. 성전 휘장에 있는 이 상징적인 틈은 참회자의 새로운 교회의 이름과 구원의 메시지와 밀접한 관련이 있다.




ⓒ Simone Bossi




이 프로젝트의 건축적, 전례적, 예술적 구성 요소는 밀접하게 연결된 측면과 단일 체적의 외관으로 고려되고 심도 있게 분석됐다. 주요 전례 공간은 주변을 따라 조직되어 벽 틈새에 지어졌다. 입구 옆 세례당과 제단 옆에 있는 평일 예배당은 합창단 전용의 아늑한 공간이다. 또한, 벽 전체를 아우르는 예술적 경로가 펼쳐진다. 그 결과, 중앙 빈 공간은 집회장 전용 공간이 된다. 내부 공간은 엄선된 재료와 친밀하고 친근한 분위기, 자연 채광이 특징이다. 본당은 교회의 동쪽에 배치됐으며, 두 개의 새로운 건물과 이전에 예배 장소로 사용됐던 기존 건물의 개조로 구성되어 있다. 기존에 있던 본당 건물에서 교회로 접근이 가능하며, 그 뒤에 있는 평화 공원의 새 건물로도 이어진다. 새로운 건물은 교리 교육을 위한 모든 교실의 안뜰을 갖고 있다. 나무가 늘어선 열린 공간과 집합, 놀이, 만남을 위한 공공 공간으로 도시 주변을 오가는 필터 역할을 한다. 교회와 부지의 동쪽을 형성하는 2층 건물을 연결하는 건물의 지붕은 공원에서 직접 접근할 수 있는 경사진 녹색 지붕이다. 이 요소는 본당 단지가 속한 도시 맥락과의 연결 및 열린 관계를 강조한다.




ⓒ Simone Bossi




참회자의 모습과 연결된 해방과 구원의 메시지는 이 프로젝트의 실시 설계 단계에서 볼로냐의 라 도자 감옥(형이 끝나고 사회적응 교육 기간이 다가오는 시점에 있는) 수감자들을 포함시키기로 한 결정에 의해 강화된다. 이는 모든 예배자와 방문객을 환영하는 새로운 센터를 생성하는 중요한 건축 및 사회적 가치의 프로젝트다.




ⓒ Simone Bossi


ⓒ Simone Bossi


ⓒ Simone Bossi


ⓒ Simone Bossi


ⓒ Simone Bossi


ⓒ Simone Bossi


ⓒ Simone Bossi









SECTION






1st FLOOR PLAN







Architects   INOUTarchitettura, LADO architetti, LAMBER + LAMBER

Location   Savena, Bologna, Italy 

Program   Religious facility 

Building area   4,935m²

Project area   1,056m²

Building scope   2F 

Design period   2009. 12 - 2017. 7 

Constructio period   2017. 10 - 2019. 6 

Completion   2019. 6 

Project architect   (INOUTarchitettura) Mario Assisi, Valentina Milani / (LADO architetti) Luca Ladinetti / (LAMBER + LAMBER) Fiorella Lamber, Mario Lamber, Paolo Lamber 

Structural engineer   Michele Naldi 

Installations   R.B Impianti s.r.l. 

Mechanical installation engineer   Prosapio Patrick Service s.r.l. / Fastimpianti snc 

Electrical installation engineer   Donati Impianti s.r.l. 

Construction   C.I.M.S. s.c.r.l. - Cooperativa Intersettoriale Montana Sassoleone 

Client   Parish of San Lorenzo del Farneto 

Photographer   Simone Bossi





해당 프로젝트는 건축문화 2020년 12월호(Vol. 475)에 게재 되었습니다.

The project was published in the December, 2020 issue of the magazine(Vol. 475).




'Architecture Project > Religious' 카테고리의 다른 글

DAEGU CHURCH  (0) 2021.03.16
JEJU DREAM CHURCH  (0) 2021.03.01
THE CHURCH OF THE PENITENT THIEF  (0) 2021.02.08
TAEJEON BEAUTIFUL CHURCH  (0) 2020.11.04
JA CURVE CHURCH  (0) 2020.03.20
INCHEON HINDOL CHURCH  (0) 2020.03.19


마실와이드 | 등록번호 : 서울, 아03630 | 등록일자 : 2015년 03월 11일 | 마실와이드 | 발행ㆍ편집인 : 김명규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소정 | 발행소 : 서울시 마포구 독막로2길 12 2층 | 발행일자 : 매일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