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Iwan Baan


Centrally located steps from St. Basil’s Cathedral, Red Square and the Kremlin, Zaryadye Park sits on a historically charged site saturated by Russia’s collective past and evolving aspirations. As a historic palimpsest, the 35-acre (141,639.97m2) site has been populated by a Jewish enclave in the 1800’s, the foundations of a cancelled Stalinist skyscraper, and the Hotel Rossiya— the largest hotel in Europe until its demolition in 2007. 


© Iwan Baan


For five years, this central piece of Moscow real estate—encompassing a quarter of downtown Moscow— remained fenced as plans to extend its use as a commercial center by Norman Foster were underway. In 2012, the City of Moscow and Chief Architect Sergey Kuznetsov organized a design competition to transform this historically privatized, commercial territory into a public park. 


© Philippe Ruault


An international design consortium led by Diller Scofidio + Renfro (DS+R) with Hargreaves Associates and Citymakers was selected out of ninety submissions representing 27 different countries. As the first large scale park to be built in Moscow in the last fifty years, Zaryadye provides a public space that resists easy categorization. 


© Philippe Ruault


It is at once park, urban plaza, social space, cultural amenity, and recreational armature. To achieve this simultaneity, natural landscapes are overlaid on top of constructed environments, creating a series of elemental face-offs between the natural and the artificial, urban and rural, interior and exterior. The intertwining of landscape and hardscape creates a ‘Wild Urbanism,” introducing a new offering to compliment Moscow’s historically formal, symmetrical park spaces. Characteristic elements of the historic district of Kitay-Gorod and the cobblestone paving of Red Square are combined with the lush gardens of the Kremlin to create a new park that is both urban and green. 


© Philippe Ruault


A custom stone paving system knits hardscape and landscape together— generating a blend rather than a border—encouraging visitors to meander freely. Zaryadye Park is the missing link that completes the collection of world-famous monuments and urban districts forming central Moscow. Traversing between each corner of the park, visitors encounter terraces that recreate and celebrate four diverse, regional landscapes found in Russia: tundra, steppe, forest and wetland. 


© Iwan Baan


These zones are organized in terraces that descend from northeast to southwest, with each layering over the next to create a total of 14,000 square meters of enclosed, programmed spaces integrated into the landscape: nature and architecture act as one. Visitors can enjoy a river overlook cantilevering 70 meters over Moscow River, media center, nature center, restaurant, market, two amphitheaters and a philharmonic concert hall (scheduled for completion in Spring 2018). 


© Iwan Baan


The sectional overlay also facilitates augmented microclimates that seek to extend the typically short park season. These passive climate-control strategies included calibrating the typography of one of the park’s landscaped hills and the amphitheater’s glass crust to leverage the natural buoyancy of warm air. As a result, wind is minimized, plants stay greener longer, and the temperature rises gradually as visitors ascend the slope. Warmer air is retained during the colder months, while in the summer, motorized glass panels open to expel heat through the roof. 


© Iwan Baan


These natural zones provide places of gathering, repose and observation, in concert with performance spaces and enclosed cultural pavilions. In addition to these programmed destinations, a series of vista points provide a frame for the cityscape to rediscover it anew. Each visitor’s experience is tailor made for them, by them.


© Iwan Baan


자리아디 공원 

성 바실 성당(St. Basil’s Cathedral), 붉은 광장(Red Square)과 크렘린(Kremlin)에서 불과 몇 걸음 떨어지지 않은 곳에 위치한 자리아디 공원은 러시아의 집단적 과거와 진화하는 열망에 의해 포화상태에 이른 역사적으로 유서 깊은 부지에 자리 잡고 있다. 역사적인 팔림프세스트(palimpsest)로서, 141,639.97㎡의 대지는 1800년대에 유태인 집단 거주지역이었고, 종식된 스탈린주의의 고층 건물의 기초이자 2007년까지 유럽에서 가장 큰 호텔이었던 호텔 로시야(Hotel Rossiya)가 있는 곳이다. 


© Iwan Baan


모스크바 시내의 1/4을 차지하는 모스크바 부동산의 중심부는 노먼 포스터(Norman Foster)의 상업 중심지로 확장하려는 계획이 진행됨에 따라 5년 동안 울타리가 쳐져 있었다. 2012년 모스크바시와 수석 건축가 세르게이 쿠즈네소프(Sergey Kuznetsov)는 역사적인 지역이 민영화된 상업지역을 공원으로 탈바꿈시키기 위한 공모전을 개최했다. Hargreaves Associates 및 City Maker와 함께 Diller Scofidio + Renfro(DS+R)가 주도하는 국제 디자인 컨소시엄은 27개국을 대표하는 90개의 제출물 중에서 최종 선정되었다. 지난 50년 동안 모스크바에 세워진 최초의 대규모 공원으로서, 자리아디 공원은 쉽게 분류할 수 없는 공공 공간을 제공한다. 그것은 동시에 공원, 도시 광장, 사회 공간, 문화 시설, 오락 시설이다.


© Philippe Ruault


이러한 동시성을 달성하기 위해 자연 경관은 건설된 환경 위에 겹쳐져 자연과 인공, 도시와 농촌, 내부와 외부 사이에 일련의 요소적인 대면을 만든다. 풍경과 하드스케이프의 얽힘은 모스크바의 역사적이고 형식적이며 대칭적인 공원 공간을 보완하는 새로운 제안으로‘ 야생 도시주의’를 만들어 냈다. 키타이 고로드(Kitay-Gorod)의 역사적인 지역의 특징적 요소들과 붉은 광장의 자갈밭 포장은 크렘린의 푸른 정원과 결합되어 도시와 초록의 새로운 공원을 만든다. 맞춤형 석재 포장은 하드 스케이프와 조경을 결합하여 방문객들이 자유롭게 즐길 수 있도록 혼합된 형태를 만들어 낸다. 


© Philippe Ruault


자리아디 공원은 모스크바 중심부를 형성하는 세계적으로 유명한 기념물과 도시 지역의 집중을 완성하는 잃어버린 연결고리다. 방문객들은 공원의 각 모퉁이를 가로 질러 툰드라(tundra), 대초원, 숲, 습지 등 러시아에서 발견되는 4개의 다양한 지역 풍경을 재현하는 테라스를 마주하게 된다. 이 지역은 북동부에서 남서쪽으로 이어지는 테라스로 구성되어 있고 각 층은 다음 층을 가로 질러 겹쳐지며 총 14,000㎡의 둘러싸인 공간을 만든다. 자연과 건축은 하나의 역할을 한다. 


© Philippe Ruault


방문객들은 모스크바 강, 미디어 센터, 자연 센터, 레스토랑, 시장, 2개의 원형 극장 및 필하모닉 콘서트홀을 넘는 70m 길이의 캔틸레버를 감상 할 수 있다. 단면적 겹침 또한 전형적으로 짧은 공원 시즌을 연장하고자 증가된 미세 기후를 용이하게 한다. 이러한 수동적인 기후 통제 전략에는 따뜻한 공기의 자연 부력을 활용하기 위해 공원의 토지로 포장된 언덕과 원형 극장의 유리 지각의 활자를 교정하는 것이 포함되었다. 결과적으로 바람은 최소화되고, 식물은 더 오랫동안 푸르름을 유지하며, 방문객이 경사면을 오르면서 온도는 점차 상승한다. 온난한 공기는 추운 달에 유지되며, 여름에는 모터가 달린 유리 패널이 열려 지붕을 통해 열을 방출한다. 이 자연 구역은 공연 공간 및 폐쇄형 문화 전시관과 함께 모임, 휴식 및 관찰 장소를 제공한다. 이러한 계획된 목적지 외에도 일련의 시점은 도시를 재구성하기 위한 틀을 제공한다. 


SITE PLAN


DIAGRAM




Architect Diller Scofidio + Renfro

Location Ulitsa Varvarka, 8c1, Moscow, Russia 

Program Media center, Nature center and Ice Cave, Restaurant, Market, Concert hall 

Site area 102,000㎡ 

Completion 2018(Concert hall) 

Principal architect Charles Renfro 

Project architect David Chacon

Lead designer Brian Tabolt 

Design team Ayat Fadaifard, Seongbeom Mo, Dino Kiratzidis, Gabriel Bollag, James Murray, Zoe Small, Trevor Lamphier, Mike Robitz Lindsay Harkema, Jose Tijerina, Kelsey Olafson 

Landscape, Maserplan Hargreaves Associates

Photographer Iwan Baan, Philippe Ruault Editor Jihee Choi



해당 프로젝트는 건축문화 2018년 10월호(Vol. 449)에 게재 되었습니다.

The project was published in the Sep, 2018 issue of the magazine(Vol. 449).





'Project > Cultural' 카테고리의 다른 글

PALESTINIAN MUSEUM  (0) 2019.01.14
Hakka Indenture Museum  (0) 2019.01.11
ZARYADYE PARK  (0) 2019.01.08
Palgongsan Project  (0) 2018.11.08
Hug & Link  (0) 2018.06.26
Micr-O  (0) 2018.06.19


마실와이드 | 등록번호 : 서울, 아03630 | 등록일자 : 2015년 03월 11일 | 마실와이드 | 발행ㆍ편집인 : 김명규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소정 | 발행소 : 서울시 마포구 독막로2길 12 2층 | 발행일자 : 매일



MasilWIDE News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