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his project was planned as a second house for a family and the members of the family’s company.

 

TOPOLOGY
The high and spacious site, the visual axis facing the river, and the securing of sunlight served as the main geographical criteria for the architectural design. Each space attracts various levels and angles of land and river scenery, and skylights and clerestories were placed all around the building to overcome the limitations of the site with different visual and solar axes and enjoy the rich benefits of light all throughout the whole day. Since the main landscape of the site is the north where the river is located, there were parts that are incompatible with sunlight, so we put a lot of thought into building a space that accepts two great conflicting conditions into the site. In addition, we paid the utmost attention to establish a quiet location with the wide horizontal surrounding land composed of paddy fields and adjusted the form of the building in a frugal manner. As if it had been there for a long time.

 

TYPOLOGY
The theme was to provide a space where the three-generation family members, and sometimes the families of company members, can leave the city on the weekend to experience nature and enjoy the leisure of life. Therefore, the second-floor mass consists of four rooms with bathrooms in each room, and the first-floor mass consists of a shared living room and kitchen. External spaces such as a front yard, backyard, and terraces on the second floor were provided to allow various outdoor activities. It was designed as a cube, which is an essential form of architecture, reflecting the client’s outlook on life of wanting to leave the city and lead a life like a hermit in nature. Furthermore, the scenery of the river was restrained from the circulation of ascending the hill and parking, entering the site through the stairs, and arriving at the front entrance, and the space was formed so that the horizon of the river unfolds only when approaching the living room and each space. Just as Le Corbusier limited the landscape to embrace the landscape of the river in his ‘La Petite Maison’. The landscape was designed with restraint to deeply embrace the original landscape. By closing the landscape from the circulation and allowing the benefit of light (stair skylight, etc.) to be enjoyed, and by opening the landscape in the space of the settlement, we tried to create a rhythm to make an impression even though it is a small space.

Moreover, in the design process, the image of a ship as a metaphor came to mind. The view from each space of the building is similar to looking at the river from the deck or bridge of a ship. The users will be able to experience the feeling of sailing on a calm sea at sunset on a ship. I look forward to the rainy season when the flood elevation of the Namhan River rises.

 

TECTONICS
Just as the reason that the roof tiles of Korean hanoks are black is to allow it to be humbly settled in nature, we designed this house with the intention that maintaining the achromatic and geometric purity in architecture is an attitude of humility for nature, which shows diverse and rich appearances in the four seasons. Rectangular bricks and stone were used as the main material, and metal was minimized. All windowsills and lintels were built with stone, and we made a lot of effort to match the division, joints, and extensions of materials. The landscaping, interior, as well as overall furniture were all designed and produced by LKSA, in collaboration with the client.
We hope that this architecture will gradually be colored and become a part of the local landscape, and that the long memories of happiness of the members of a family and company will be densely permeated.

 

 

이 프로젝트는 한 가족과 그 가족이 운영하는 회사의 구성원들을 위한 세컨드하우스로 계획되었다.

 

TOPOLOGY
높고 넓은 대지와, 강을 향한 시각적인 축, 일조의 확보 등이 건축 디자인의 일차적인 지정학적 기준으로 작용했다. 각 공간에서 다양한 레벨과 각도의 대지의 풍경과, 강의 풍경을 내부로 끌어드리고 있으며, 천창과 고측창 등을 곳곳에 두어 시각축과 일조축이 다른 대지의 한계를 극복하고, 빛의 풍요로운 혜택을 종일 누릴 수 있도록 계획하였다. 대지의 주된 풍경은 강이 있는 북쪽이어서, 일조와 배치되는 부분이 있어, 상충되는 두 가지 큰 조건을 대지 안으로 받아들이는 공간을 구축하기 위해 다양한 고민을 하였다. 또한 논밭으로 구성된 넓은 수평성의 주변 대지들과 함께, 고요한 자리 잡음을 위해 최대한 주의를 기울이며, 건물의 형태를 검소하게 매만져갔다. 본디 오랜 시간 그 자리에 자리하고 있었던 것처럼.

 

TYPOLOGY
3대의 가족 구성원들과 때에 따라서는 회사 구성원들의 가족들이 주말에 도시를 떠나 자연을 경험하며, 삶의 여유를 즐길 수 있는 공간을 마련하는 것이 주제였다. 따라서 2층 매스는 4개의 룸과 각각에 딸린 욕실로 구성하며, 1층 매스는 공용의 거실과 주방으로 구성하였다. 다양한 외부 활동을 할 수 있도록 곳곳에 전정, 후정, 2층 테라스 등의 외부공간을 마련하였다. 도시의 삶을 떠나 자연 속에서 은둔자처럼 삶을 영위하고자 하는 건축주의 인생관을 반영하여, 건축의 본질적인 형태인 입방체의 구성으로 설계하였다. 또한 언덕을 올라와 주차를 하고, 계단을 통해 대지 위로 진입하여 현관문에 이르는 동선에 강의 풍경을 절제시키고, 건축 내부로 진입하여, 거실과 각 공간에 다가섰을 때 비로소 강의 수평선이 펼쳐지도록 공간을 구성하였다. Le Corbusier(르 코르뷔지에)가 그의 ‘작은 집’(LE PETIT MAISON)에서 강의 풍경을 받아들이기 위해 풍경을 한정시킨 것처럼…. 본연의 풍경을 깊이 있게 받아들이기 위해서 절제하며 풍경을 설계하였다. 동선에서는 풍경을 닫고, 빛의 혜택(계단 천창 등)을 누리게 하고, 정주의 공간에서 풍경을 열어주어, 작은 공간이지만 감동을 주기 위한 리듬을 만들기 위해 노력하였다.
그리고 설계 과정에서 메타포로서의 선박의 이미지를 떠올리곤 하였다. 건축 각 공간에서의 뷰는 흡사 배의 갑판 또는 선교에서 강을 바라보는 것과 같다. 마치 배에 승선하여 고요한 석양의 바닷가를 항해하는 경험을 할 수 있을 것이다. 장마 기간에 남한강의 홍수위가 높아질 때를 기다려본다.

 

TECTONICS
한국의 한옥의 지붕인 기와가 검은색인 이유가 자연에 겸허히 자리하기 위함이듯이, 건축이 무채색과 기하학적인 순결함을 유지하는 것이, 4계절 다양하고 풍요로운 모습을 드러내는 자연을 위한 겸허의 자세라는 의도를 가지고 설계하였다. 주된 재료로서 장방형 벽돌과 석재를 사용하였으며, 금속을 최소화하였다. 창대와 인방을 전부 석재로 시공하였고, 자재들의 분할과 이음, 연장선들을 맞추기 위해 노력하였다. 조경과 인테리어, 전체적인 가구까지 모두 건축주와 호흡하며, LKSA가 설계하고 제작하였다.
본 건축이 오랜 시간 동안 대지에 조금씩 더 진하게 물들어가서 지역 풍경의 한 부분이 되고, 한 가족과 회사의 구성원들의 기나긴 행복의 기억들이 농밀하게 스며들어 가기를 바라본다.

 

1st FLOOR PLAN
2nd FLOOR PLAN

 

Architect LEE KEUN SIK ARCHITECTS
Location Gwacheon-si, Gyeonggi-do, Republic of Korea
Program Private house
Site area 662m²
Built area 131.6m²
Gross floor area 209.84m²
Building Scope 2F
Structure Reinforced concrete
Project architect Keunsik Lee
Construction Eunyeong Bang

 

해당 프로젝트는 건축문화 2021년 10월호(Vol. 485)에 게재되었습니다.
The project was published in the October, 2021 recent projects of the magazine(Vol. 485).

 

October 2021 : vol. 485

Contents : RECORDS SEOUL ARCHITECTURE FESTIVAL 2021 성황리에 마친 서울건축문화제 2021 FORESCO, PREPARING FOR THE "CARBON NEUTRAL" THROUGH RECYCLING EXHIBITION 포레스코, 리사이클링 ..

anc.masilwide.com

 




'Architecture Project > Single Family' 카테고리의 다른 글

HAUS ON THE HILL  (0) 2022.01.11
YANGPYEONG HOUSE  (0) 2022.01.10
LAZY HOUSE  (0) 2022.01.04
CURVED HOUSE  (0) 2022.01.03
BAEGOKPO-RI TOWN HOUSE  (0) 2021.12.31
Y-HOUSE  (0) 2021.11.15


마실와이드 | 등록번호 : 서울, 아03630 | 등록일자 : 2015년 03월 11일 | 마실와이드 | 발행ㆍ편집인 : 김명규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소정 | 발행소 : 서울시 마포구 독막로2길 12 2층 | 발행일자 : 매일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