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Nobutada OMOTE


KOHTEI is an art pavilion built in Shinshoji Zen Museum and Gardens within the campus of Tenshinzan Shinshoji temple in Fukuyama-city, Hiroshima, Japan. The temple was founded by the shipbuilding company to console the spirit of the dead in accidents at sea and industry. Visitors can expect a memorable Zen experience at the complex. KOHTEI offers the visitors an opportunity to contemplate spirit of Zen by looking at its landscape/gardens and being subjected to a meditation like experience through its art installation. The building is designed by Japanese contemporary artist, 


ⓒ Nobutada OMOTE


Kohei Nawa and SANDWICH. The architecture within SANDWICH was directed by Lee Yoshitaka and Yuichi Kodai. The approach from a seamless and minimal footbridge, provides the visitor with a breathtaking first impression. Kohtei’s distinctive form was inspired from the roots of temple’s establishment which led to create a building that resembles the motif of a ship. It is “an architecture that floats on waves surrounded by mountains” and is themed to work with three fundamental materials “Wood”, “Stone” and “Water”. 


ⓒ Nobutada OMOTE


The body of the pavilion is entirely covered with Sawara wood (Japanese cypress) that seems to hover above the landscape creating underneath a piloti space. The woodwork on the roof was laid using Kokerabuki, a traditional roofing technique that is available in Japan for thousands of years. This is a kind of shingle roofing where instead the tiles are 100mm x 300mm x 3mm thick, and 9 layers of tiles are fixed with bamboo nails making one roof compound. In total, 340,000 pieces were laid by the 16th generation roofing master based in Kyoto. For the soffit, 250,000 pieces of 100mm x 100mm Sawara wood tiles were used in order to give a monolithic appearance to the pavilion. 



The experience of standing underneath such space enhances the stark materiality of the landscape against the airy contours of the wooden roof. Surrounding views are framed and visitors can experience ever changing sceneries. The stone landscape represents the ocean in which the ship smoothly floats. The rugged stone has a high content of iron that rusts over the time. It was brought from nearby quarries unrefined and in its original state just as the dynamite blasted it off the face of the cliff, where each stone varies in size and shape, and where its sharp edges provide a strong effect of contrasting light and shadow to the surrounding groundscape. 


ⓒ Nobutada OMOTE


The path guides the visitors through the landscape, garden and building providing them with as one seamless experience, allowing them to perceive the building in its multiple aspects. The path gradually leads the visitors into the interior of the vessellike roof through a small entrance where one finds an installation spreading in the darkness. The installation represents the immensity of the ocean and visitors can experience meditation while observing the shimmering lights reflected on the quietly rippling water waves. The darkness together with the faint sound of the room, curiously sharpens the visitor’s vision and auditory senses. 


ⓒ Nobutada OMOTE


Each individual will sense the meditative time and space differently. It was not intended to directly express Zen, but visitors retain the memories of their visit and have the opportunity to consider the sensibility and philosophy of Zen. KOHTEI is a structure that exterior, interior and underneath space reflects the enfolding experience of being in the mountains, creating work that combines both physical and mental experiences. KOHTEI aims to generate creative expressions of inseparably integrated architectural functions: the reality created by the materials and textures, and the experiences they engender. 


ⓒ Nobutada OMOTE


코테이

코테이는 일본 히로시마 후쿠야마 시 텐신잔 신쇼지 사원 부지 내 신쇼지 선 박물관 정원에 자리한 미술 전시관이다. 신쇼지 사원은 해양 및 산업 재해로 숨진 영혼을 기리고자 한 선박제작 회사가 세웠다. 코테이는 방문객이 사원의 풍경과 정원을 감상하고 예술 설치작품이 선사해주는 사색적 경험을 누리며 선의 정신에 대해 깊이 생각해볼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해준다. 건물 설계는 일본의 현대 예술가 코헤이 나와와 샌드위치가 맡았다. 샌드위치가 담당했던 건축 영역은 리 요시타카와 유이치 코다이가 진행했다. 유기적이고 절제된 보행자 전용 다리를 통한 접근 방식은 방문객에게 경이로운 첫 인상을 심어준다. 코테이의 독특한 형태는 사원이 지어진 배경에서 영감을 받았고, 그에 따라 배의 형상을 닮은 건물이 탄생하게 되었다. 아울러 코테이는 산으로 둘러싸인 수면 위의 건축물로써 3가지 기본 요소 즉 나무, 돌, 물과 조화를 이루도록 설계되었다.


ⓒ Nobutada OMOTE


전시관 본체는 전체가 사와라 목재(일본산 사이프러스)로 덮여 있어 마치 풍경 위에 떠 있는 듯이 보이고, 그 밑에 필로티 공간을 형성해준다. 지붕 목조 구조는 일본에서 수천 년에 걸쳐 이어져 내려온 코케라 부키라는 전통 지붕 건축술로 시공했다. 전시관 지붕은 100mm x 300mm x 3mm 타일을 9겹으로 쌓아 대나무 못으로 고정하여 하나의 지붕 구조체를 완성한 일종의 기와 지붕이다. 총 340,000개에 이르는 타일은 교토의 16대 지붕 장인이 시공했다. 처마에는 250,000개의 100mm x 100mm 사와라 목재 타일을 적용해 전시관이 단일 구조 외관을 갖도록 했다. 전시관 지붕 아래 서면 목조 지붕의 경쾌한 윤곽선에 비해 자연 풍경의 단조로운 물성이 한층 돋보인다. 또한 주변 풍광이 건물에 스며들어 방문객은 변화무쌍한 풍경을 감상할 수 있다. 돌 풍경은 배가 유유히 떠 있는 바다를 상징한다. 울퉁불퉁한 돌은 철분 함량이 높아 시간이 지남에 따라 녹이 슬어 간다. 


ⓒ Nobutada OMOTE


인근 채석장에서 절벽면을 다이너마이트로 폭파시켜 얻었을 때 그대로의 가공하지 않은 상태로 가져온 돌들은 그 크기와 형태가 각기 다르며, 날카로운 모서리는 강렬한 대비를 이루는 빛과 그림자로 주변 대지를 물들여준다. 길은 풍경, 정원, 건물을 가로질러 흐르고 그들을 하나의 유기적 경험으로 통합해줌으로써 건물을 다양한 관점에서 인식할 수 있도록 해준다. 또한 길은 방문객을 작은 출입구를 통해 배를 닮은 지붕의 안으로 인도해주는데 그곳에는 설치작품이 어둠 속에 펼쳐져 있다. 이 설치작품은 바다의 광활함을 표현하고 있으며, 방문객은 조용한 파문을 일으키는 물결에 부딪혀 반짝이는 빛을 바라보며 사색에 잠길 수 있다. 어둠은 공간의 희미한 소리와 어우러지며 방문객의 시각과 청각을 호기심으로 예민하게 만들어준다. 방문객 각자는 사색의 시간과 공간을 다양하게 체험할 수 있다. 건물은 선을 직접적으로 표현하기보다 방문객이 자신의 경험을 추억으로 간직하고 스스로 선의 감성과 철학에 대해 생각해볼 수 있게 해준다. 코테이의 건축 구조는 외부와 내부 그리고 하부 공간에 산이 주는 위요감을 담아내고 물리적, 정신적 경험의 조화를 이룬다. 코테이의 목표는 건축 기능과 불가분의 관계를 맺는 창의적 어휘 구사를 바탕으로 소재와 질감 그리고 그 경험에 의해 정의되는 현실 세계를 구축해내는 것이다.


SECTION


GROUND FLOOR PLAN




Architect SANDWICH

Location Fukuyama-city, Hiroshima, Japan 

Program Temple 

Site area 4,700㎡

Building area 796㎡

Principal architect Kohei Nawa 

Design team Yoshitaka Lee, Yuichi Kodai

Structural design Shizuo Tonomura of Ascoral Engineering Associates 

Equipment design Yamada Hiroyuki of Yamada Machinery Office 

Construction Daiwa Construction

Photographer Nobutada OMOTE



해당 프로젝트는 건축문화 2018년 1월호(Vol. 440)에 게재 되었습니다.

The project was published in the January, 2018 issue of the magazine (Vol. 440)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아시아 일본 | 히로시마
도움말 Daum 지도

'Project > Religious' 카테고리의 다른 글

Parish Church in Pueblo Serena  (0) 2018.03.06
DOSHISHA CHAPEL COMPLEX  (0) 2018.03.05
KOHTEI  (0) 2018.03.02
Tsunyuji  (0) 2018.03.01
Holy Light Church  (0) 2017.12.18
Bujeon Glocal Vision Center  (2) 2017.12.14


마실와이드 | 등록번호 : 서울, 아03630 | 등록일자 : 2015년 03월 11일 | 마실와이드 | 발행ㆍ편집인 : 김명규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소정 | 발행소 : 서울시 마포구 독막로2길 12 2층 | 발행일자 : 매일



MasilWIDE News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