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Shin Kyungsub

“Querencia,” which originates from the word “querer” meaning “to want” or “to desire” and which means “homing instinct,” is a terminology used in Spanish bullfighting. The bull, after entering the expansive bullring, looks around the tension-filled battlefield and its surroundings to pick a spot where it can rest. This is the survival instinct of an animal that prepares its own sanctuary while breathing steadily and charging its energy for the final battle. 


ⓒ Shin Kyungsub


Like the homing instinct of an animal looking for a time and place of recovery, humans also need a cultural place that will fulfill their instinctual homing instinct, one that meets their taste and cultural habitus. There was a time when large bookstores, filled with shelves of books on investment and ranked the best sellers on self-development, played the role of a multi cultural space in the city. But at some point, as an alley culture began to emerge, small, local bookstores that revealed strong tastes through one-man publishing began to pop up. In addition to the signs of such change in our everyday culture, Nonhyeon Querencia is proposed as a piece of architecture that leads alley culture. 


ⓒ Shin Kyungsub


It is given the role of culturally protecting its locale and blocking gentrification. The new type of architecture proposed leads a cultural space open to the community with low profitability in the lower level. A workroom is planned in the upper level where the owner resides, resulting in a combination of residence, work, and profitability. The apartment culture, which boxed a uniform lifestyle and simply divided a space into rooms, a living room, and a kitchen, is finally challenged within the shifting modern situation. 


ⓒ Shin Kyungsub


Now, the architect is given the role of planning and consulting a life that suits each person, to create architecture as scenery for one to draw the pattern of life for oneself. Architectural structure that responds to the evolving demands of the times while drawing a unique pattern of one’s private tastes, begins from the desire to possess the potential that will constantly create new stories and unfold various events like an unrealistic fictional world that each person dreams of. As a background from deep inside is realized in a space, on its own as an independent stage, architecture will become a place where flexible programs work on their own.


ⓒ Shin Kyungsub


논현 케렌시아

애착이라는 어원을 가지며 귀소본능(back-homing instinct)을 의미하는 케렌시아(Querencia)는 스페인의 투우장에서 쓰는 전문용어이다. 넓게 펼쳐진 투우장에 처음 들어서는 소는 긴장감이 맴도는 싸움터와 그 주변을 둘러보며 자신이 쉴 수 있는 곳을 미리 점지해둔다. 이는 최후의 일전을 위해 숨을 고르고 기운을 충전하면서 자신만의 안식처를 준비하는 동물의 생존적 습성이다. 회복의 시간과 장소를 찾는 동물의 귀소본능처럼, 인간에게도 일상 속에서 자신만의 취향과 문화적 아비투스(habitus)을 가지고 본능적 회귀성을 채워줄 문화적 장소가 필요하다. 


ⓒ Shin Kyungsub


한때는 재테크 관련도서들로 진열대를 가득 채우기도 하고, 인생의 성공을 알려주는 자기개발서들의 베스트셀러 순위를 매겨주던 대형서점이 도심지에서 복합문화공간 역할을 했다. 하지만 어느 때부턴가 우리 주변에 골목문화가 생겨나면서, 1인 출판을 통해 취향의 색이 강하게 드러난 동네 꼬마서점들이 속속히 등장했다. 이러한 우리 일상문화의 변화 조짐과 더불어, 논현 케렌시아는 주거지의 골목문화를 선도하는 건축으로 제안된다. 자신의 거주지를 문화적으로 지켜내어 젠트리피케이션을 저지하는 역할을 부여 받는다. 이에 제안되는 새로운 유형의 건축은 저층부는 수익성을 내면서 지역에 열린 문화공간을 이끌고, 주인이 거주하는 상층부에는 작업실이 배치되어, 주거와 일터 그리고 수익성이 결합되는 형태를 띤다.


ⓒ Shin Kyungsub


일률적 생활방식 틀을 지우며, 단순히 방, 거실, 그리고 주방 등으로 공간을 단편적으로 조각 내어 상자 안에 가두던 아파트 문화는 이제 변화무쌍한 현대적 상황 속에서 결국 한계에 부딪혔다. 이제 스스로 자신의 삶의 패턴을 그려나갈 배경(Scenery)으로서의 건축을 만들어내기 위해, 각자에게 맞는 삶을 기획하고 컨설팅하는 역할이 건축가에게 주어진다. 자신의 내밀한 취향이 배인 유니크한 패턴을 그리면서, 진화하는 시대적 요구에 반응할 수 있는 건축적 구조는, 각자가 꿈꾸는 비현실적인 허구의 세계처럼 다양한 사건들이 펼쳐질 가능성과 새로운 이야기가 계속적으로 생성될 잠재성을 품고자 하는 욕망에서 비롯된다. 안으로부터 깊숙이 배어 나온 배경이 공간에서 스스로 주체적 무대로 실현될 때, 건축은 유연한 프로그램이 스스로 작동하는 장소가 될 것이다.


DIAGRAM


SKETCH


PROCESS


PROGRAM DIAGRAM


SECTION


FLOOR PLAN



Arcjotect L'EAU Design

Location Gangnam-gu, Seoul, Republic of Korea 

Use Neighbourhood living facility 

Site area 212.5㎡

Built area 126.27㎡

Total floor area 458.86㎡

Building scope B1, 4F 

Structure Reinforced concrete 

Exterior finish Exposed concrete, low-E paired glass 

Photographer Shin Kyungsub


해당 프로젝트는 건축문화 2018년 4월호(Vol. 443)에 게재 되었습니다.

The project was published in the April, 2018 issue of the magazine (Vol. 443)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서울 강남구 | 서울 강남구
도움말 Daum 지도

'Project > Multifamily' 카테고리의 다른 글

Querencia  (0) 2018.06.06
AREUM’S HOUSE, GAPYEONG  (0) 2018.05.31
Bateun-jip Multiple house  (0) 2018.05.10
Y-Project  (0) 2018.04.03
Pungkyungguga  (0) 2018.02.07
Fighting House  (0) 2018.02.01


마실와이드 | 등록번호 : 서울, 아03630 | 등록일자 : 2015년 03월 11일 | 마실와이드 | 발행ㆍ편집인 : 김명규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소정 | 발행소 : 서울시 마포구 독막로2길 12 2층 | 발행일자 : 매일



MasilWIDE News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