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Miguel de Guzman

Cultural Center La Gota is a hybrid building for exhibition spaces that aims to create a new focus of urban centrality in Navalmoral (Caceres), showcasing the identity of the town. The geometry of the Centre is attributed to the structure of the tobacco plant with the principle of equality and diversity that designer also see in these vegetables the leaves are similar but different at the same time. 

ⓒ Miguel de Guzman

The building contains a core for vertical communication and a structure from which plants appear with equal size and morphology, but with different heights and characters that are slightly offset. Inside, the building brings the atmosphere of the light from the tobacco drying-building through a ceramic fabric inspired by the traditional brick found in these kinds of buildings. This produces a dematerialized facade with refined geometries, which allows the filtration of sunlight through the walls. The post-tensioned structure of the building permits, through active reinforcements, large spans and reduced edges of the slabs. The system increases the bearing capacity of concrete, reducing its deformation and cracking decreases, thus increasing its life. 

ⓒ Miguel de Guzman

The facade is made up of a double skin composed of a glass wall and ceramic fabric. In this way a thermal space is created and it directs the views from the inside, prevents heating in the summer season and forms a picture of the tobacco drying buildings. The green wall extends from the Tobacco Museum to the exterior, being a didactic wall with tobacco plants and vegetation of the region. It will also allow cooling for the building in summer with a consequent energy savings. 

ⓒ Miguel de Guzman

The facade is an industrialized system of flexible ceramic that covers the entire building with different drawings that are produced by various lightness and darkness inside. The system consists of braided steel bars in which the ceramic pieces are inserted into the grid, allowing flexibility, versatility and variability.

ⓒ Miguel de Guzman

라 고타 문화센터 

라 고타 문화센터는 스페인 나발모랄(카세레스)에 도시의 정체성을 대표하는 새로운 도심을 구축하기 위한 복합 전시공간 건물이다. 센터의 형상은 서로 비슷하면서도 다른 평등성과 다양성의 원리를 보여주는 담배 식물의 잎사귀 구조에서 비롯되었다. 즉, 하나의 수직 동선용 코어를 중심으로, 건물의 구조는 같은 크기와 형태가 서로 약간씩 분절되어 다양한 높이와 특성을 갖는 식물 형태를 띤다. 실내에서는 연초 건조장 건물에서 나온 빛이 벽돌에서 영감을 받은 자기 타일 격자 사이를 분위기 있게 통과한다. 

ⓒ Miguel de Guzman

이렇게 건물의 입면은 세련된 형상과 함께 투명한 느낌을 만들고, 벽체를 통과하는 태양광을 적절히 여과한다. 건물은 콘크리트 경화 후에 철근에 장력을 가하는 포스트텐션 공법과 적극적인 철근 보강을 통해 주된 경관을 얻었고, 슬래브의 모서리도 줄일 수 있었다. 이러한 시스템은 콘크리트의 내력을 키우고 변형과 균열은 줄임으로써 콘크리트의 수명을 연장한다. 

ⓒ Miguel de Guzman

입면은 유리벽체와 자기타일 격자로 구성된 이중외피로 이루어진다. 이는 온난한 공간을 조성하고 실내에서 바깥의 시야를 조절할 뿐만 아니라, 여름철 과열을 방지 하면서도 연초 건조장 건물의 미관을 형성한다. 녹화 벽면은 박물관에서 외부를 향해 확장되고, 실제로 담배 식물을 비롯한 해당 지역 식물을 심어 교육적인 면을 강화했다. 

ⓒ Miguel de Guzman

또한, 여름철에는 건물을 냉각시키는 효과를 지녀 에너지를 절감시킨다. 입면은 자기타일을 탄력적으로 엮은 규격화 된 체계로서, 그 내부의 다채로운 명암이 만들어내는 다양한 미관이 건물 전체를 덮는다. 여러 철제 바를 꼬아 만든 격자체계에 자기타일 조각들을 끼움으로써 유연성과 융통성, 다양성을 자아낸다. 






Architect Losada Garcia Architects

Location Caceres, Spain 

Area 1,220㎡

Principal architect Ramiro Losada, Alberto Garcia 

Project management Ramiro Losada, Alberto Garcia, Oscar Gonzalez 

Collaborators Lucia Bentue, Toni Gelabert, Adriana Marina Melchor Quesada 

Completion 2015 

Construction engineer Oscar Gonzalez Structure Reco SL 

Client City Navalmoral de la Mata and Caceres Provincial Council 

Photographer Miguel de Guzman

해당 프로젝트는 건축문화 12월호(Vol. 439)에 게재 되었습니다.

The project was published in the December issue of the magazine (Vol. 439)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유럽 | 스페인
도움말 Daum 지도

'Project > Cultural' 카테고리의 다른 글

Southern Utah Museum of Art  (0) 2018.02.23
IBERIAN MUSEUM  (0) 2018.02.22
Cultual Center La Gota - Tobacco Museum  (0) 2018.02.21
PANEUM  (0) 2018.02.20
Lego House  (0) 2018.02.19
Son Yang-won Memorial Museum  (0) 2017.12.15

마실와이드 | 등록번호 : 서울, 아03630 | 등록일자 : 2015년 03월 11일 | 마실와이드 | 발행ㆍ편집인 : 김명규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소정 | 발행소 : 서울시 마포구 독막로2길 12 2층 | 발행일자 : 매일

MasilWIDE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