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asmus-Hjortshøj


© Rasmus-Hjortshøj


© Rasmus-Hjortshøj


© Laurian-Ghinitoiu


© Laurian-Ghinitoiu


© Frederik-Lyng


The new TIRPITZ is a sanctuary in the sand that acts as a gentle counterbalance to the dramatic war history of the site in Blavand on the west coast of Denmark. The 2,800m2 ‘invisible museum’ transforms and expands a historic German WWII bunker into a groundbreaking cultural complex comprising four exhibitions within a single structure, seamlessly embedded into the landscape. Upon arrival, visitors will first see the bunker until they approach through the heath-lined pathways and find the walls cut into the dunes from all sides and descend to meet in a central clearing. The courtyard allows access into the four underground gallery spaces that have an abundance of daylight even though they are literally carved into the sand. The exhibitions, designed by Dutch agency Tinker Imagineers, showcase permanent and temporary themed experiences that ground the tale of an impressive war machine. While set by the heavy hermetic object of the WWII bunker, the new TIRPITZ is a sharp contrast to the concrete monolith by camouflaging with the landscape and inviting detail lightness and openness into the new museum. Text offer: BIG


© Laurian-Ghinitoiu


© Rasmus-Hjortshøj


© Rasmus-Hjortshøj


© Rasmus-Hjortshøj


© Rasmus-Hjortshøj


티르피츠 박물관 티르피츠 박물관은 모래밭 위의 성역으로 덴마크 서부 해안 블라반트 지역 내 대지에 얽힌 극적 전쟁사에 대응하는 균형점 역할을 한다. 2,800m2면적의 이‘ 투명 박물관’은 유서 깊은 제2차 세계대전 시대 독일군 벙커를 재구성하고 확장한 혁신적 문화복합시설로 단일 건물 내에 4개 전시실을 갖추고 있으며, 자연스레 풍경의 일부가 된다. 현장에 도착한 관람객들은 가장 먼저 독일군 벙커를 보게 되고, 야생화들이 줄지어 피어 있는 접근로를 통해 이동하게 된다. 그리고 사방의 사구들에 박혀 있는 벽들을 발견한 뒤 아래로 내려가면 박물관 중앙의 빈 공간에 모이게 된다. 이 중정은 4개 지하 갤러리로 가는 길을 열어주고, 갤러리들은 말 그대로 모래밭 속에 묻혀 있음에도 자연광이 풍부하게 들어온다. 네덜란드 에이전시 팅커 이메지너스가 디자인한 전시실에서는 인상적인 전쟁 도구에 관한 이야기를 다룬 상설, 비상설 주제 전시를 선보인다. 제2차 세계대전 시대 벙커라는 고도로 폐쇄적인 공간에 들어서 있는 티르피츠 박물관은 주변 풍경 속에 자신을 숨기고 공간에 빛과 개방감을 부여해주며 벙커의 콘크리트 구조와 강한 대조를 이룬다. 글 제공: BIG


DIAGRAM


FLOOR PLAN


DETAIL


Architect BIG

Location Blavand, Denmark 

Program Culture 

Site 2,800m2 

Partners in charge Bjarke Ingels, Finn Norkjaer 

Project leader Brian Yang, Frederik Lyng 

Project manager Ole Elkjær-Larsen 

Team Jakob Lange, David Zahle, Andreas K. Pedersen, Tore Banke, Snorre

Emanuel Nash Jørgensen, Michael Andersen, Hugo Soo, Marcella Martinez, Geoffrey Eberle, Adam Busko, Hanna Johansson, Jakob Andreassen, Charlotte Cocco, Mikkel Marcker Stubgaard, Michael Schønemann Jensen, Alejandro Mata Gonzales, Kyle Thomas David Tousant, Jesper Boye Andersen, Alberte Danvig, Jan Magasanik, Enea Michelesio, Alina Tamosiunaite, Ryohei Koike, Brigitta Gulyas, Katarzyna Krystyna Siedlecka, Andrea Scalco, Tobias Hjortdal, Maria Teresa Fernandez Rojo 

Client Vardemuseerne 

Photographer Laurian-Ghinitoiu, Rasmus-Hjortshøj, Frederik-Lyng 


해당 프로젝트는 건축문화 8월호(Vol. 435)에 게재 되었습니다.

The project was published in the July issue of the magazine (Vol. 435)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유럽 | 덴마크
도움말 Daum 지도

'Project > Cultural' 카테고리의 다른 글

Milan 44  (0) 2017.11.03
TIRPITZ  (0) 2017.10.25
School of Alfa Omega  (0) 2017.10.24
Eight tenths Garden  (0) 2017.10.23
IT IS A GARDEN  (0) 2017.10.19
The Wine Ayutthaya  (0) 2017.10.18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