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W Workspace

 

For Bangkok, or any other modern-day cosmopolitan cities, living conditions and spatial form continue to evolve. angkokians are now yearning for new possibilities of outdoor living space that can effectively answer to the tropical heat and its dense living condition where there is not much space for the outdoor. ‘The Commons’, a small retail development in the city center, is an attempt to create a new active outdoor space where people can comfortably enjoy it at anytime of the year.


ⓒ W Workspace


‘The Commons’ proposes a vertical open-air public space folding upward as a backbone of the building. It starts with ‘the Ground’ which is a landscape of steps and ramps integrated with platforms, seatings, planting and small kiosks. The area is well shaded by the third and the fourth floor structure above protecting the entire space from the sun and the rain. ‘The Ground’ vertically opens up through large voids on the upper floors, connecting to a large public open-air area occupying nearly thirty percent of each of the third and the fourth floor plate. The space vertically and horizontally flows in and out the entire building and allows for natural ventilation throughout. Two sets of industrial fans are incorporated into the ceiling screen below the skylight.

One set draws hot air upward and out; the other set blows the wind downward to effectively increase the air movement in extra hot days. This airy semi-outdoor space is well incorporated with gardens on all levels. It becomes an active vertical urban living area. It is a place for strolling and relaxing at any time and in any seasons.


ⓒ Ketsiree Wongwan


‘The Commons’ also provides a solution answering to a classic challenge of a multi-storey retail building on how to draw people upward to the upper levels. The wide ‘Ground’ with its gradual series of steps and platforms connecting the street level to the second floor naturally draws people to walk up leisurely. A series of openings in the third and the fourth floor further enhance a continuity of the vertical space. Shops on the upper levels are clearly seen from different angles from ‘the Ground’. People flow to every floor effortlessly.


ⓒ W Workspace


A building skin on the upper floors answers to another challenge. While the project wants to open up the facade for a through ventilation, the different identities of various shops on the facade would have made the building appear to be fragmented. The project applies a thin sheer steel mesh over the facade to partially mask off the differences among the shops providing a unified surface while allowing for visual transparency from the inside, a through ventilation, and the lightness appearance from the outside.
The ceiling of ‘the Ground’ is carefully up-lighted creating a floating effect to the mass above and give a cozy atmosphere to the area. The exterior light on the meshed facade fades in and out slowly. With light, the surface of the
building skin comes into presence, while when the light fades away, the facade becomes transparent and briefly reveals what is inside. It feels as if the walls could breathe and the building itself is alive.
Text offer: Department of Architects

 ⓒ W Workspace


더 커먼스
방콕 뿐만 아니라 다른 현대 대도시의 생활 여건과 공간적 형태가 계속 진화하고 있다. 야외 공간이 부족한 방콕의 시민들은 이제 열대성 고온과 밀집된 생활 공간에 효과적으로 대처할 수 있는 야외 생활 공간의 새로운 가능성을 열망하고 있다. 도심의 소규모 상업 개발공간인‘ The Commons’는 사람들이 연중 언제든지 편안하게 즐길 수 있는 새로운 야외 공간을 만들기 위한 시도이다.

 ⓒ W Workspace


‘The Commons’는 위쪽으로 말려 올라간 수직적 개방 공간을 건물의 중추로 제안한다. 건물은 플랫폼, 좌석, 식재, 소형 키오스크와 통합된 계단 및 경사로가 자리잡고 있는‘ The Ground’로부터 시작한다. 3층과 4층 구조가 이 공간 전체를 햇볕과 비로부터 보호하며 완벽한 지붕 역할을 한다.‘ The Ground’는 상부 층의 커다란 보이드를 통해 수직으로 열려, 3층과 4층 바닥 면의 30% 정도를 차지하는 공공 개방 공간으로 연결된다. 이러한 공간은 수직적, 수평적으로 건물 전체에서 안팎으로 흐르며 자연 환기가 가능하게 한다. 채광창 아래의 천장 스크린에는 두 세트의 산업용 송풍기를 통합시켰다. 한 세트가 뜨거운 공기를 위쪽과 밖으로 끌어내고 다른 세트는 바람을 아래쪽으로 불어 더운 날 공기를 효과적으로 이동시켜준다. 통풍이 잘 되는 이 반 야외 공간은 모든 층의 정원과 연결되어 있다. 활성화된 수직 도시 생활 공간이 되어 어떤 계절에든지 산책과 휴식을 취할 수 있는 장소가 된다.

 ⓒ Ketsiree Wongwan


또한,‘ The Commons’는 다층 건물의 고전적인 과제인 이용자를 상부 층으로 끌어올리는 방법에 대한 해결책을 제시한다. 지상 층과 2층을 연결하는 점진적인 계단과 플랫폼을 갖춘 넓은‘ The Ground’는 사람들을 자연스럽게 끌어들여 느긋하게 걸어 올라가도록 유도한다. 3층과 4층의 여러 개의 개구부는 수직 공간의 연속성을 더욱 향상시킨다. 상층의 상점은‘ The Ground’의 여러 각도에서 잘 보이고 사람들은 모든 층에 쉽게 흘러간다.

 ⓒ Ketsiree Wongwan


상층을 둘러싸는 건물의 외피가 또 다른 과제에 대한 해결책을 제공한다. 환기가 잘 되도록 건물의 파사드를 열어두고 싶었지만, 정면에 있는 여러 상점의 각기 다른 정체성으로 인해 건물이 조각난 것처럼 보일 것이다. 이 건물은 파사드에 속이 비치는 얇은 강철 메쉬를 사용하여 상점 간 차이점을 부분적으로 가려 통일된 표면을 제공하며, 내부에서는 환기와 시각적 투명성, 외부에서는 가벼운 외관을 보여준다. ‘The Ground’의 천장은 세심하게 업 라이트를 설치하였으며, 이를 통해 위의 매스가 떠 있는 듯한 효과를 만들어내는 동시에 아늑한 분위기가 연출된다. 메쉬로 된 파사드의 외부 조명이 천천히 또렷해지고 흐려지기를 반복한다. 빛이 들어오면 외피의 표면이 드러나고, 빛이 사라지면 외관이 투명해지면서 잠시나마 내부를 드러내어 마치 벽이 숨을 쉬고 건물 자체가 살아있는 것처럼 느껴진다.
글 제공: Department of Architects 

 

SECOND FLOOR PLAN


MEZZANINE PLAN


GROUND FLOOR PLAN



Architect Department of ARCHITECTURE
Location Thonglor 17, Bangkok, Thailand
Program Public space
Area 5,000m2
Construction period 2013~2016
Principal architect Amata Luphaiboon, Twitee Vajrabhaya Teparkum
Design team Chaiyapat Mirasena, Chanlika Boonpha, Matusorn Surachattumrongrat, Taraya Antarasena
Landscape Architect Wabi-Sabi Studio Co., Ltd.
Lighting Designer Accent Studio
Structural Engineer Jet Structural
M&E Engineer EEC Engineering Network
Environmental Graphic be>our>friend studio
Identity design TNOP Design
Facade Contractor SC Glazing Co., Ltd.
Construction Management International Project Administration Co., Ltd. (InterPAC)
Main Contractor NL Development Public Co., Ltd.
Owner The Commons Co., Ltd.
Photographer W Workspace, Ketsiree Wongwan

 

 

해당 프로젝트는 건축문화 6월호(Vol. 433)에 게재 되었습니다.
The project was published in the June issue of the magazine (Vol. 433)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아시아 태국 | 방콕
도움말 Daum 지도

'Project > Commercial' 카테고리의 다른 글

Naiipa Art Center  (0) 2017.10.20
One Suite Hotel  (0) 2017.09.18
The Commons  (0) 2017.09.06
Liberty Lounge  (0) 2017.08.21
Dongyuan Qianxun Community Center  (0) 2017.08.07
Stage  (0) 2017.07.11


마실와이드 | 등록번호 : 서울, 아03630 | 등록일자 : 2015년 03월 11일 | 마실와이드 | 발행ㆍ편집인 : 김명규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소정 | 발행소 : 서울시 마포구 독막로2길 12 2층 | 발행일자 : 매일



MasilWIDE News






위로가기